2020-05-28 16:15 (목)
CyberLink-VIVOTEK, 안면 인식 기술과 IP 영상보안 솔루션 결합한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상태바
CyberLink-VIVOTEK, 안면 인식 기술과 IP 영상보안 솔루션 결합한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1.17 16:3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yberLink가 17일 IP 영상보안 솔루션 기업 VIVOTEK과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은 2020년 1월 19일부터 21일까지 열리는 두바이 보안장비 박람회 Intersec 2020의 VIVOTEK 부스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이를 통해 CyberLink의 FaceMe AI 안면 인식 엔진이 VIVOTEK의 네트워크 카메라와 백 엔드 비디오 관리 소프트웨어에 통합되어 보안 관리자가 블랙리스트와 화이트리스트를 바탕으로 한 정확한 안면 인식 경고를 수신할 수 있게 된다.

딥 러닝 및 신경망 알고리즘에 의해 구동되는 CyberLink FaceMe는 가장 정확한 AI 안면 인식 엔진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다. 미국 국립표준기술연구소(NIST)에서 시행한 안면인식 공급자 테스트(FRVT)에서는 FRVT 1:1(WILD 1E-4) 부문에 참석한 모든 업체 중 12위를 차지한 바 있다.

VIVOTEK의 설립자 오웬 천(Owen Chen)은 “VIVOTEK은 2000년 설립 이후 20년 동안 IP 영상보안 산업에 주력해 왔다. AIoT 시대로 접어든 지금, 업계 최고의 분석 소프트웨어 공급업체와 협력하여 비디오 애플리케이션의 속도와 성능을 향상시키기 위한 글로벌 파트너십을 지속할 것이다”라며 “CyberLink와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전 세계 사용자에게 보다 높은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영상 소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CyberLink의 CEO 자우 황 박사는 “최신 IoT 및 AIoT 혁신으로 안면 인식 기술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으며 보안, 가정 및 공공 안전, 리테일, 뱅킹 등과 같은 업계 전반에 걸친 다양한 시나리오가 요구된다”라며 “이러한 응용의 성패를 결정하는 중요한 요소 중 하나가 바로 얼굴을 캡처하는 카메라다. CyberLink는 전세계 영상보안 카메라 분야의 선두 기업인 VIVOTEK과 파트너십을 맺고 FaceMe를 VIVOTEK 장치에 통합해 보다 정교하고 안정적인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고 말했다.

 

[2020 대한민국 사이버위협·침해사고대응 인텔리전스 컨퍼런스 개최 안내]

-주최: 데일리시큐

-후원: 정부 유관기관

-참관객: 공공•금융•기업CISO, CSO, CPO 및 정보보안 담당자 및 보안연구가 등 300명

-일시: 2020년 2월 5일 수요일

-장소: 한국과학기술회관 지하1층 대회의실

-참관비용: 11만원(VAT 포함)

-교육이수: 7시간 정보보호 교육 이수 가능(정부/공공/일반기업 보안실무자)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