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11:20 (토)
라온시큐어 생체인증 솔루션, FIDO 글로벌 인증 획득
상태바
라온시큐어 생체인증 솔루션, FIDO 글로벌 인증 획득
  • 길민권
  • 승인 2015.05.22 01: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용자에게 안전함 및 간편함 제공, 핀테크 및 사물인터넷 보안 시장 본격 진출
라온시큐어가 FIDO 생체인증 솔루션을 출시하며, 핀테크(Fintech), 사물인터넷(IoT) 등 간편인증 및 결제를 기반으로 한 차세대 인증시장에 본격적으로 뛰어들었다.
 
라온시큐어(대표 이순형)는 4월 30일(한국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FIDO 인증심사에서 글로벌 제품 호환성 테스트를 통과, 자사의 FIDO 간편인증 및 결제 솔루션인 터치엔원패스(TouchEn OnePass)가 ‘FIDO Certified’ 제품 인증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라온시큐어의 터치엔원패스는 각각 ‘FIDO Certified’ 인증을 받은 서버와 클라이언트, 인증장치(ASM/Authenticator) 모듈로 구성돼있으며, 서버와 클라이언트 뿐 아니라 인증장치까지 ‘FIDO Certified’ 인증을 받음으로써 다양한 단말을 지원할 수 있게 된 점이 무엇보다 큰 강점이다.
 
터치엔원패스는 국제 FIDO 얼라이언스 기술 표준을 준수하는 솔루션으로, 뱅킹, 카드 간편결제, 게임, 포털 본인인증 등 다양한 온라인 서비스에 적용이 가능하다. 또한 스마트폰, 스마트카, 도어락에서부터 스마트홈 및 사물인터넷 기기 등 본인확인과 인증이 필요한 하드웨어 전반에도 적용이 가능해 향후 사물인터넷 시대의 핵심 솔루션으로 성장성이 무궁무진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용자들은 공인인증서와 액티브엑스(ActiveX) 없이 간편하게 인증이 가능하며, 비밀번호 입력 없이 지문, 홍채, 얼굴인식 등의 생체인식이나 핀(PIN) 번호로 간편하게 인증할 수 있어, 비밀번호 분실, 통신 간 데이터 탈취 등을 통한 부정사용이 방지된다. 기존 인증방식과 비교해서 인증 정보 저장 및 인증 데이터 네트워크 전송이 필요 없는 방식을 사용, 사용자에게 보다 간편하고 안전한 인증 환경을 제공하는 장점이 있다.
 
라온시큐어는 2014년부터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의 웹 인증 표준 호환성 시험도구 개발 사업을 수행하며 FIDO 대체인증 핵심 기술을 확보했으며, 2015년 초 국내 카드사에 비콘(Beacon)과 FIDO 인증 기술을 결합한 간편결제 시범 서비스를 구축한 바 있다.
 
라온시큐어는 이번 FIDO 글로벌 생체인증 획득을 시작으로 생체정보 기반의 차세대 인증 솔루션 및 서비스를 본격 공급할 예정이며, 향후 공개키기반구조(PKI), 지문인식, 안면인식 등의 생체인증 등 주요 인증수단을 동시에 제공하는 차세대 통합인증 플랫폼을 구축, 사용자의 편의성을 극대화한 안전한 인증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FIDO(Fast IDentity Online)는 최근 급증하는 온라인 및 모바일 보안 위협에 대해 쉽고 안전한 ‘글로벌 인증 기술 표준’을 개발하고 보급하기 위해 조직된 글로벌 연합체다. 현재 라온시큐어와 더불어 구글, 아마존, 페이팔, 알리바바, 마이크로소프트, 비자, 삼성전자 등 IT, 금융, 전자상거래, 생체인식 분야의 전세계 180여개 기업이 회원사로 활동 중이다.
 
라온시큐어 이순형 대표는 “간편인증 및 결제 시장의 글로벌 트렌드를 선도하기 위해 FIDO 기반 차세대 인증 솔루션을 개발하고 FIDO의 공식 인증을 획득하게 됐다”며 "차세대 인증 서비스의 핵심은 사용자들에게 안전함과 간편함을 동시에 제공하는 것으로, FIDO 기반 기술을 통해 핀테크, 사물인터넷 등 차세대 인증시장을 선도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브렛 맥도웰(Brett McDowell) FIDO 이사장 겸 페이팔(Paypal) 선임 사이버 고문은 “FIDO 얼라이언스는 라온시큐어의 FIDO 기반 솔루션 출시 및 ‘FIDO Certified’ 인증 획득을 통한 글로벌 FIDO 생체인증 선도기업으로의 도약을 축하한다”며 “FIDO의 인증 절차를 거친 제품은 좀 더 간편하면서도 안전한 인증수단을 사용하기 원하는 개인, 기업, 서비스 제공자들의 필요를 충족시켜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