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12:00 (월)
이노그리드, 창업 위한 개발지원 플랫폼 구축 프로젝트 참여
상태바
이노그리드, 창업 위한 개발지원 플랫폼 구축 프로젝트 참여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12.18 15: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에 필요한 플랫폼 지원, 교육 등 ICT 스타트업 기업 고충 해소

이노그리드(대표이사 김명진)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이 추진해 온 클라우드 기반 창업을 위한 개발지원 플랫폼 구축 프로젝트에 참여했으며, 이번에 크로센트와 함께 ‘클라우드 기반 개발 지원 플랫폼’을 오픈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클라우드 개발자를 대상으로 창업에 필요한 플랫폼과 개발도구 제공을 통해 신속한 창업과 개발 환경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클라우드 기반 개발 지원 플랫폼은 기술 창업에 필요한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인프라부터 각종 2,000여 개의 오픈데이터 API, 서비스 브로커, 마이크로서비스 등 최신 개발 환경과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여 예비창업자와 스타트업의 고충을 해결해 신속한 창업을 지원한다. 특히 마이크로서비스를 제공해 개발시간 단축, 상용화 속도 개선, 개발비용 절감, 민첩한 데이터 확보를 가능케 한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가 발표한 창업기업 동향에 따르면 2019년 상반기 기술 창업이 3년 연속 증가한 11만 3482개로 전년 동기보다 5.5% 증가했다. 전체 창업 기업은 전년대비 감소 추세이지만 4차 산업혁명의 영향을 받은 ICT 분야 창업은 크게 증가세를 보이는 등 ICT창업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NIPA 관계자는 “4차산업혁명 시대의 기술 트랜드 변화와 빠른 시장 선점을 위해서는 클라우드 기반의 데이터서비스 개발이 필요하며, 공공과 민간의 오픈데이터 연동과 마이크로서비스 스튜디오 제공은 창업자와 개발자의 빠른 서비스 개발에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했다.

이노그리드 김명진 대표이사는 “ICT 스타트업의 성공적인 사업을 지원하기 위해 국산 클라우드 인프라(IaaS)부터 플랫폼(PaaS), AI기반 빅데이터까지 최신 기술을 제공해 개발자들의 개발 시간 단축은 물론 개발 비용 절감 등 상용화에 좀 더 민첩하고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될 수 있도록 사업 수행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