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1 02:30 (화)
한국인터넷윤리학회 출범…초대회장 숙대 최종원 교수
상태바
한국인터넷윤리학회 출범…초대회장 숙대 최종원 교수
  • 길민권
  • 승인 2011.09.29 18: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넷 윤리 분야에 관한 전문 학술모임인 한국인터넷윤리학회가 29일 KISA 아카데미에서 창립총회를 개최하고 정식 출범했다.
 
방송통신위원회 등록 사단법인으로 운영될 한국인터넷윤리학회의 초대 회장으로는 숙명여대 최종원 교수가, 수석 부회장으로는 숭실대 신용태 교수가 선출되었다.
 
이번에 새롭게 창설된 한국인터넷윤리학회는 ‘학회지 창간’, ‘국제 인터넷윤리 컨퍼런스 개최’, ‘인터넷윤리 논문 공모전 실시’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인터넷 윤리에 관한 학술 연구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악성댓글, 허위정보 유포 등 인터넷의 역기능으로 인해 인터넷문화에 대한 관심이 어느때 보다도 높은 이때, 인터넷 윤리에 대한 전문성을 가진 학회가 그 사회적 역할을 다하는 것이 필요하다 할 것이다.
 
최종원 신임 회장은 “이번 학회를 출범을 통해 인터넷 윤리에 관한 전 국민적 관심을 유도하여, 건전한 인터넷 이용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할 수 있는 학문적 토대를 마련하겠다”며, “국내외에서 다양한 협력과 연대를 도모하여 아름다운 인터넷 세상을 만들어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창립총회에 이어 학회창립 기념세미나가 함께 개최되어 인터넷윤리에 관한 다양한 이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도 마련되었다.
 
기념세미나에서는 송해룡 성균관대 교수, 황창근 홍익대 교수, 김기범 사이버경찰청 경감이 각각 ‘인터넷 공간에서의 윤리와 리스크커뮤니케이션’, ‘인터넷 윤리와 법의 관계’, ‘사이버 범죄 실태’에 대해 주제 발표하였다. [데일리시큐=길민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