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6 09:40 (목)
LG유플러스, U+IoT에 ‘구글 어시스턴트’ 연동해 스마트홈 서비스 확장
상태바
LG유플러스, U+IoT에 ‘구글 어시스턴트’ 연동해 스마트홈 서비스 확장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9.07.31 21: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구글 AI 음성비서 기술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U+IoT 서비스를 이용 가능하도록 AI플랫폼을 확대한다고 31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네이버 인공지능 플랫폼 ‘클로바’에 이어 구글 어시스턴트를 U+IoT 서비스와 연동, AI플랫폼에 대한 고객 선택폭을 넓혔다.

이에 따라 고객은 IoT기기를 U+IoT 전용 애플리케이션인 ‘IoT@home’을 이용해 스마트폰으로 제어, 네이버 클로바 기반 AI스피커로 음성 제어, 구글 어시스턴트로 스마트폰 및 음성 제어 방식 중 익숙하거나 AI플랫폼 선호도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

또한 LG유플러스 IoT기기는 물론 구글 어시스턴트와 호환되는 브랜드의 기기 제어가 가능하고, 구글이 제공하는 날씨, 뉴스, 일정 등의 서비스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구글 어시스턴트를 활용하면 AI스피커를 구매하지 않아도 스마트폰을 통해 음성명령으로 U+IoT 서비스를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구글 어시스턴트가 설치된 스마트폰만 있으면 가입 통신사와 상관없이 이용 가능하다.

IoT@home 앱과 연동한 서비스도 이용 가능하다. 말 한마디로 조명, 가전 등을 동시에 켜고 꺼지게 설정할 수 있는 ‘동시실행’ 기능이 대표적이다. 또한 ‘AI리모컨’을 연결하면 구형 가전들도 IR(적외선) 방식으로 원격제어가 가능하다.

LG유플러스 현준용 스마트홈부문장은 “스마트홈 서비스는 다양한 디바이스를 함께 활용할 때 더 큰 가치를 느낄 수 있으나 제조사, 통신사별 폐쇄적인 운영으로 고객이 불편을 겪고 있다”라며 “지속적인 개방형 AI플랫폼 연동 확대를 통해 고객의 선택과 활용편의를 향상시켜 진정한 스마트홈 가치를 제공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