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7 18:55 (화)
KISA, 인터넷대상 후보 접수 성황리 마감
상태바
KISA, 인터넷대상 후보 접수 성황리 마감
  • 길민권
  • 승인 2013.10.02 08: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모에 뜨거운 관심...인터넷 비즈니스 부문 가장 많은 접수 몰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기주)은 제8회 대한민국 인터넷대상(이하 인터넷대상) 후보 접수를 성황리에 마감했다고 밝혔다.
 
올해 인터넷대상은 인터넷 창조경제의 주역이 될 주인공을 찾기 위해 ‘인터넷 글로벌 리더, 대한민국!’을 주제로 열린다. 지난 한 달간 창의와 혁신을 기반으로 국내 인터넷 산업 발전에 힘쓴 인터넷대상 후보를 모집해 최근 마감했다.
 
이번 인터넷대상은 후보자들의 열띤 관심 속에 총 99개의 기업 및 단체가 등록해 역대 최다 접수를 기록했다. 이는 2006년 첫 회에 비해 2배 이상이며, 전년 대비 22% 증가한 수치다.
 
특히 3개의 공모부문 중 인터넷 활용 서비스 및 사업 활성화, 해외 진출 등을 통해 인터넷 산업 발전에 공헌한 단체를 선정하는 ‘인터넷 비즈니스’ 부문에 가장 많은 접수가 몰려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최근 인터넷의 산업적 중요성이 확대됨에 따라, 올해부터 기존 3개 부문에 각 1개씩 수여하던 국무총리상을 비즈니스 부문에 2개로 늘려 총 4개를 수여할 예정이다.
 
인터넷대상은 인터넷 관련 전문가로 구성된 전문심사단 및 심사위원회가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쳐 오는 11월 최종 선정되며, 12월 시상식을 개최한다. 시상식의 전 과정은 인터넷대상 홈페이지 등을 통해 인터넷으로 실시간 생중계한다.
 
허해녕 KISA 인터넷서비스팀장은 “대한민국 인터넷대상은 인터넷산업 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해 정부가 수여하는 권위있는 상”이라며 “이러한 정책적인 노력들이 창조경제의 핵심산업으로 주목받는 인터넷 산업의 발달과 젊은이를 위한 창의적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인터넷대상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대한민국 인터넷대상 홈페이지(k-internetaward.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