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16:34 (토)
블랙베리, 2019년 회계연도 4분기 및 2019년 종합 실적 발표
상태바
블랙베리, 2019년 회계연도 4분기 및 2019년 종합 실적 발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04.02 20: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랙베리(CEO 존 S. 첸)가 미국회계기준(이하 GAAP) 회계연도 2019년 4분기 및 2019년 종합 실적(2019년 2월 28일 종료)을 발표했다.

블랙베리 2019년 회계연도 4분기 총 매출액은 비일반회계기준(이하 비 GAAP) 전년 대비 8% 증가한 2억 5700만 달러, 일반회계기준(GAAP) 전년 대비 9% 증가한 2억 55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부문 비 GAAP 매출은 2억 4800만 달러로 전년 대비 14% 증가했다. 동일 부문 GAAP 매출은 2억 4600만 달러로 전년 대비 16% 증가했다. 4분기 소프트웨어 및 서비스 부문 비 GAAP(IP 라이선스 및 전문 서비스 부문 제외) 수익의 약 93%는 지속적으로 반복되는 순환 수익이었다. 회계연도 2019년 4분기에서 비 GAAP 매출 총이익은 82%, GAAP 매출 총이익은 81%를 차지했다.

비 GAAP 영업 이익은 5800만 달러로 12 분기 연속 흑자를 유지하고 있으며, GAAP 영업 이익은 2800만 달러였다. 비 GAAP의 순이익은 주당 0.11달러(기초주 및 희석주)였다. 4분기 GAAP 순이익은 기초주당 0.09달러, 희석주당 0.08달러로 나타났다. GAAP 순이익은 무형자산상각비 1800만 달러, 주식 보상비 1400만 달러, 인수합병비 800만 달러, 채무 공정가치 조정분 관련 발생 이익 600만 달러를 포함한 기타 비용을 반영하고 있다.

2019년 2월 28일 기준 현금 및 현금 자산, 단기 및 장기 투자액은 총 10억 달러였다. 인수합병, 구조조정 및 소송 절차의 영향을 반영하기 전, 잉여현금흐름은 2000만 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영업활동으로 창출한 현금은 2100만 달러, 자본 투자 규모는 300만 달러였다. 회사의 부채 액면가 6억 500만 달러를 제외한 분기 말 순현금 잔고는 약 4억 달러이다.

존 첸(John Chen) 블랙베리 CEO는 “블랙베리는 회계연도 2019년 재정적으로 탄탄한 해를 보냈으며 회계연도 2020년에 지속적으로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견고한 토대를 마련했다”라며 “보안 소프트웨어 분야에서 10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창출한 회사로 자리매김해 기쁘다. 블랙베리 사이랜스의 경량 AI는 물론, 머신러닝 사이버 보안 기능을 결합한 플랫폼 ‘블랙베리 스파크가 엔드포인트 및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분야를 더욱 발전시키고 기업의 필수 요소로써 IoT 가치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국내 최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 <G-PRIVACY 2019> 4월 10일 개최. 7시간 보안교육 이수 가능.

-사전등록: http://conf.dailysecu.com/conference/g-privacy/2019.html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