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5 12:20 (금)
노르마,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자동차 블루투스 해킹 시연
상태바
노르마,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자동차 블루투스 해킹 시연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8.06.14 15: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차량 블루투스 연결 정상 화면(왼쪽)과 해킹돼 초기화된 화면(오른쪽) B&A 비교 모습
▲ 차량 블루투스 연결 정상 화면(왼쪽)과 해킹돼 초기화된 화면(오른쪽) B&A 비교
노르마(대표 정현철)가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참가, 자동차 블루투스 해킹을 시연했다고 밝혔다.

노르마는 블루투스 해킹의 위험성과 보안의 중요성을 적극 알리기 위해 14일 부산 벡스코 제2전시장 미래자동차특별전 자사 부스에서 차량 블루투스를 직접 해킹, 2~3분 남짓한 시간 만에 연결이 해제되면서 오동작 하는 모습을 생생하게 보여줬다. 또한 사이버 위협으로 IoT 기기를 지키기 위해 자체 개발한 신개념 백신 ‘IoT케어’를 본격 소개했다.

노르마는 시연장에서 “블루투스로 연결되는 자동차가 증가하며 공격자가 해킹할 수 있는 공격 영역이 갈수록 확대되고 있는 반면 이로부터 운전자와 동승자의 안전을 지키는 보안은 취약한 상황”이라며 “기존 정기 점검으로 방어하지 못하고 보안 사고가 터진 뒤에야 취약점을 패치하는 프로세스가 반복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이에 대한 대안으로 ◇이슈 발생 후 대응하는 기존 방식 탈피 ◇사전 점검을 통한 새로운 취약점 탐지 및 해킹 위협 대비 ◇보안 취약점 및 비정상 동작 유도 테스트 ◇제조사가 예측하지 못한 보안 취약점 및 결함 탐지 등을 제시했다.

노르마는 해킹 시연 외에도 별도로 마련된 부스에서 차량 블루투스 점검 및 IoT 보안이 가능한 신개념 백신 ‘IoT케어’를 소개했다. 노르마의 IoT 케어는 셋톱박스를 사용하는 가정 사용자들이 이용 중인 무선네트워크 및 함께 접속된 홈 IoT 기기를 보안 위협으로부터 보호할 수 있도록 개발된 제품이다. 셋톱박스, 스마트카뿐만 아니라 보편화된 모든 IoT 기기에 탑재되어 쉽고 안전하게 IoT 기기를 활용할 수 있다.

노르마 관계자는 “모터쇼에 참가한 국내외 완성차 및 관련 기업, 소비자 등에게 차량 블루투스 보안의 중요성을 알리고 대안을 제시하기 위해 이번 시연을 기획했다”라며 “해킹 시연 중 다양한 문의가 이어지며 어느 때 보다 열기가 뜨거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