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05:45 (금)
최창민, 김종국과 무슨 인연? "말이 거의 없었다"
상태바
최창민, 김종국과 무슨 인연? "말이 거의 없었다"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8.01.11 01: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SBS 라디오 제공)
▲ (사진= SBS 라디오 제공)
최창민이 김종국의 성격을 언급한 내용이 회자되고 있다.

최창민은 과거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서 과거 터보의 백댄서로 데뷔한 사실을 알리며 "김종국 형은 지금 기억으로는 성격이 외향적으로 바뀌었다. 그 때는 내성적이었다. 말이 거의 없었다"고 밝혔다.

이날 최창민은 "16살, 안무팀에 스카우트됐다. 댄서로 활동했다. 낮에는 모델 일을 하고 밤에는 댄서 활동을 했다. 재밌었다. 어리니까 막내 대우를 받았고 모델 누나들도 예뻐해 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프로젝트 형식으로 앨범 두 장만 내려고 했는데 생각보다 잘 됐다. 많은 분들이 제가 가수로 데뷔한 줄 아시지만 이미 시트콤 등에서 배우로 활동했고 있었다. 그래도 가수로 큰 사랑을 받아 행복했다"며 활짝 웃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