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1 04:15 (일)
안랩, 대상그룹 표준보안체계 성공적 구축
상태바
안랩, 대상그룹 표준보안체계 성공적 구축
  • 길민권
  • 승인 2012.07.31 13: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상그룹 ISO27001, PIMS, ISMS등 3개 인증 동시 진행
V3,디도스 차단용 ‘트러스가드 DPX’ 등 보안 솔루션 구축
안랩(대표 김홍선 www.ahnlab.com)은 최근 대상그룹의 ‘표준보안체계 구축’ 프로젝트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31일 발표했다.
 
이 프로젝트는 전사 정보보호와 개인정보보호에 대한 운영 조직 구성 및 체계적 운영을 위한 보안 프로세스를 적용하는 것으로 5개월 간 진행됐다. 전사 IT 인프라를 총체적으로 점검하고 보안 대책을 세운 대상그룹의 사례는 동종 업계에 긍정적 파급 효과를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대상주식회사 PI본부장 유철한 상무(좌)가 안랩 권치중 부사장(우)에게 대상그룹 표준보안체계 프로젝트 성공에 대해 감사패 증정>
 
대상그룹은 안랩과의 정보보호 파트너십을 통해 ISO27001, ISMS, PIMS의 3개 인증을 동시에 진행했다. ISO27001, ISMS는 이미 인증을 받았고, PIMS인증은 11월 심사 예정이다. 또한 대상그룹은 V3및 중앙관리 솔루션 ‘APC(AhnLab Policy Center)’, 디도스 차단용 보안 장비 ‘트러스가드 DPX’ 등 10여 개에 달하는 다양한 보안 솔루션을 구축했다.이 밖에 DB 암호화, 문서보안, IPS(침입방지시스템), 웹방화벽, 유해 사이트 차단 등 종합적인 보안 대책을 마련했다.
 
특히 대상그룹은 ‘트러스가드 DPX’를 설치하여 디도스에 대응할 보안 체계를 구성하게 됐다. 또한 ‘V3 Internet Security 8.0’과 APC를 통해 악성코드에 감염됐거나 보안성이 결여되어 접근 권한이 없는 PC가 네트워크에 접속하는 것을 차단하고, 내부 PC 악성코드 감염 시 자동 격리 및 강제 치료로 내부 네트워크를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다.
 
안랩 권치중 부사장은 “기업의 정보를 노리는 최신 보안 위협은 특정 제품이나 서비스만으로 해결할 수 없을 만큼 지능적이다. 안랩은 이런 위협에 입체적이고 전방위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로 종합 보안 체계를 제공해나갈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