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06:35 (토)
클라우드 활성화와 보안…현장 목소리는
상태바
클라우드 활성화와 보안…현장 목소리는
  • 길민권
  • 승인 2012.05.23 05: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통위, 클라우드 활성화 위한 사업자 간담회 개최
클라우드 보안문제 "국정원, 지경부 등 정부 유관기관과 긴밀 협력" 강조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이계철)는 5월 22일, 한국인터넷진흥원에서 국내 클라우드 분야 산·학·연 전문가들과 함께 ‘클라우드 서비스 활성화 정책 간담회’를 가졌다. 이 날 간담회는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 등이 업계 현황 및 정책 제안 등을 발표하고, 이에 대해 클라우드 전문가 및 방송통신위원회 관계자와 토론하는 순서로 진행되었다.
 
클라우드 서비스는 방송통신위원회가 육성정책을 중점 추진중인 방송통신 7대 스마트 신산업 (2011. 12. 발표) 중 하나로서, 향후 ICT업계의 주역이 될 것으로 예견되고 있다.
 
간담회에는 통신사 (KT, SKT, LG U+), IT 서비스 사업자 (SK C&C, LG CNS), 포털 (NHN), AhnLab, 틸론, 이노그리드, 더존비즈온 등 국내 클라우드 서비스를 대표하는 업계 관계자를 포함하여 학계, 유관기관 (한국인터넷진흥원, 한국클라우드서비스협회)이 참석했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클라우드 서비스 산업 발전 방향 (이화여대 양희동 교수), ▲클라우드 컴퓨팅 보안의 특징 (AhnLab 정진교 부장), ▲공공분야의 민간 클라우드 활용에 대한 이해 (KT 이정석 상무) 등 3개의 주제에 대해 발표 및 토론이 있었으며, 특히 국가 공공기관이 안전하게 활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 서비스 추진체계 마련이 필요하다는 사항에 대해 활발한 의견교환이 있었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방송통신위원회 관계자는 “클라우드 서비스가 갖고 있는 산업적 측면의 잠재력을 명확하게 인식해 정부 주무기관으로서 필요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클라우드 서비스 산업 성장을 위한 선결과제 중 하나인 클라우드 서비스의 보안관련 정책에 대해서는 “국정원, 지식경제부 등 정부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합리적인 정책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앞으로도 클라우드 서비스 업계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한 사업자 간담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함과 아울러, 국내 클라우드 서비스의 성장을 위한 여건조성에 주력해 나갈 방침이다.
[데일리시큐=길민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