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4 18:50 (토)
팔로알토 네트웍스, 지능형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 ‘트랩스’ 새 버전 출시
상태바
팔로알토 네트웍스, 지능형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 ‘트랩스’ 새 버전 출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7.05.25 16: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실행 차단하는 자동 업데이트로 엔드포인트 보호

팔로알토 네트웍스는 오늘, 지능형 차세대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 ‘트랩스(Traps)’의 새 버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팔로알토 네트웍스는 새롭게 출시된 트랩스 4.0을 통해 멀웨어 및 익스플로잇 차단 기능을 강화하는 한편 맥OS(macOS) 및 안드로이드(Android) 등 다양한 운영체제를 지원한다.

트랩스는 알려지거나 알려지지 않은 멀웨어와 더불어 엔드포인트를 공격한 바 있는 익스플로잇을 차단하는 다중 보안 정책을 사용함으로써 의료정보보호법 (HIPPA) 및 신용카드 업계 정보보호 표준(PCI DSS)을 준수해야 하는 기업들이 안티바이러스(AV) 제품에 대한 대안으로 안전하게 활용할 수 있는 제품이다.

IDC의 글로벌 보안 제품 담당 연구원 프랭크 딕슨(Frank Dickson)은 “시그니처 기반의 엔드포인트 보안 제품들은 엔드포인트를 노리는 새로운 유형의 사이버 공격들을 효과적으로 보호하기 어렵다. 최초 감염(patient zero)으로 부터 심각한 문제가 발생하게 되는 만큼 새로운 접근법을 취해야만 하는 상황이다. 기반 설계에서부터 최신 엔드포인트 보안 요구를 모두 해결할 수 있도록 고안된 팔로알토 네트웍스의 트랩스는 독립적인 솔루션으로써 혹은 통합 보안 에코시스템의 일부로써 차세대 보안 플랫폼과 연동해 모두 활용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모던 엔드포인트 보안 위협에 대한 새로운 접근 방식을 고민하는 기업들에게 명확한 해답을 줄 수 있는 제품이다”라고 말했다.

팔로알토 네트웍스 코리아 최원식 대표는 “트랩스는 기존의 안티 바이러스 기술에 의존하는 경우 직면하게 되는 위협을 선제적으로 방어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다양한 공격 채널에 대한 커버리지를 높여 지능형 엔드포인트 보안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함으로써 랜섬웨어 및 새로운 보안 위협들에 대한 선제 방어 전략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팔로알토 네트웍스는 최근 대규모 감염사태를 일으킨 랜섬웨어 워너크라이(WanaCrypt0r)의 실행을 차단하도록 업데이트를 실시했다. 트랩스 사용자들은 별도의 정책 및 구성 변경 없이 워너크라이 랜섬웨어로부터 보호될 수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