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9 12:04 (월)
소프트캠프, ‘일본 IT 위크’서 파일 무해화 솔루션으로 사이버공격 대응책 제시
상태바
소프트캠프, ‘일본 IT 위크’서 파일 무해화 솔루션으로 사이버공격 대응책 제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7.05.10 15: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시장환경, 지자체 니즈에 맞춰 기능 개선, 제품 최적화해 마케팅 활동에 박차 가할 것

▲ Japan IT Week 2017
▲ Japan IT Week 2017
소프트캠프(대표 배환국)가 5월 10일부터 12일까지 일본 국제전시장 도쿄 빅사이트에서 열리는 ‘일본 IT 위크(Japan IT Week 2017)’에 참가해 메일 및 파일 무해화 솔루션인 실덱스(SHIELDEX)를 중심으로 문서보안과 가상 암호화 제품을 소개하며 사이버공격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한다고 밝혔다.

일본 IT 위크는 일본의 대표적인 IT 산업전시회로서 다양한 분야의 최신 기술과 관련 솔루션이 소개되는 자리이다. 이번 전시회는 총 13개 박람회로 구성되며 정보보안을 비롯해 IoT-M2M, 클라우드 컴퓨팅, 모바일 앱 개발, 빅데이터, 웹&디지털마케팅, 데이터 센터 등 최신 IT 이슈들이 소개된다.

이번 전시회에서 주력으로 선보일 실덱스는 일본 총무성에서 보안강화 지침으로 규정한 망분리와 파일 무해화를 준수하는 솔루션으로써 이메일, USB, 인터넷 등 외부에서 내부망으로 유입되는 문서 및 파일을 CDR(Contents Disarm & Reconstruction) 기술을 통해 무해화한 후 재구성하여 안전한 컨텐츠만 내부로 들여보내는 제품이다.

실덱스는 작년 말부터 사카도시청을 비롯해 일본 지자체 15곳에 도입했으며, 이번 전시회에서는 무해화 솔루션 상담예약이 사전에 모두 완료된 상황이다.

소프트캠프는 올해 일본 시장에서 파일 무해화 솔루션에 주력하여 지자체 1,800개소 중 20%에 실덱스 제품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미타니상사를 중심으로 일본 전 지역에서 영업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또한 문서보안 솔루션인 다큐먼트 시큐리티와 가상 암호화 데스크탑 솔루션인 에스워크 에프엑스(S-Work FX)를 선보일 예정이다.

소프트캠프 오오모리 일본 지사장은 “올해 일본 시장은 2020년 동경올림픽을 앞두고 공공기관의 정보보안 강화를 위한 예산이 확보되어 있기 때문에 지자체 담당자와 납품사를 대상으로 영업활동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며 “일본 시장환경과 지자체의 니즈에 맞춰 기능을 개선하고 제품을 최적화해 마케팅 활동에 박차를 가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