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6 06:35 (월)
현주엽도 사랑한 봄 해산물 멍게의 맛
상태바
현주엽도 사랑한 봄 해산물 멍게의 맛
  • 이은규 기자
  • 승인 2017.04.21 14: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2e080d9496624a8b0240574ce12635350dd81f4e31ee48b75b574d49eecd7e7.jpg

프로농구 창원 LG 새 감독이 된 현주엽과 그 아들이 화제가 되고 있다. 

최근 tvN ‘수요미식회’ 봄철 해산물 편에 출연한 현주엽은 멍게 비빔밥을 먹고 "입 안에서 멍게맛 팝콘이 팡팡 터진다"는 평을 남겼는데 그 멘트는 8살난 현주엽 둘째 아들의 표현이었다.

생전 처음 맛보는 멍게 숨구멍에 감탄한 현주엽의 아들은 아버지와 붕어빵 외모로 눈길을 끌었다.

봄철 멍게는 배를 갈라 내장을 제거한 후 주홍빛 살을 초장에 살짝 찍어 먹는다. 짭조롬하면서 은은한 단맛이 나는데, 특유의 향기에 다소 호불호가 갈린다. 

멍게살을 밥에 넣어 비벼 먹는 멍게 비빔밥 역시 봄철 별미로 꼽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