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2 07:35 (수)
KOSA, KAIST 정재승 교수 초청 ‘CES 2024 리뷰 및 인공지능 시장 전망’ 강연 개최
상태바
KOSA, KAIST 정재승 교수 초청 ‘CES 2024 리뷰 및 인공지능 시장 전망’ 강연 개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4.01.24 17: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회장 조준희, 이하 KOSA)는 24일 서울 삼정호텔에서 ‘제23회 KOSA 런앤그로우 포럼’(이하 포럼)을 개최했다.

포럼은 정재승 KAIST 뇌인지과학과 교수의 ‘CES 2024 리뷰와 인공지능(AI) 시장 전망’을 주제로 진행됐다.

정재승 교수는 지난 1월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됐던 세계 최대 IT-가전 박람회 CES 2024의 핵심 트렌드를 리뷰하고, ‘인공지능 시대’에 살고 있는 요즘, 인간지성과 인공지능은 무엇이 다르고 앞으로 인공지능은 어떤 방식으로 발전하고 진화할 것인지에 대한 메시지를 전했다.

연사인 정재승 교수는 뇌를 연구하는 물리학자로, 예일대학교 의대 정신과 연구원, 고려대학교 물리학과 연구교수, 컬럼비아대학교 의대 정신과 조교수를 거쳐, 현재 KAIST 뇌인지과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CES 2024는 모든 산업 분야에서 첨단 기술과의 접목을 통해 전 지구적인 과제를 해결하자는 의미를 담은 ‘All Together. All On’을 테마로 특히 AI가 부각되며 로보틱스, 디지털 헬스, 지속가능성, Web 3.0을 비롯해 미래 항공 모빌리티 등 다양한 분야의 첨단 기술을 선보였다.

정 교수는 구글,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 삼성, LG 등 국내외 주요 기업이 AI, 메타버스를 비롯한 첨단 기술 접목을 통해 개인의 일상과 사회 및 산업이 어떻게 혁신될 수 있는지에 대한 비전을 제시했다고 전했다.

정재승 교수는 “뇌를 연구하는 사람의 입장에서 인간 지성과 AI에는 강력한 차이점이 있다. 그동안 창의성을 인간 고유의 것이라고 했지만 실제로 가장 강력한 차이는 호기심이다”라며 “AI는 지식을 활용해 빠르고 효율적이며 예측할 수 있는 수준의 결과를 제공하지만 인간은 스스로 질문을 던지고 그 질문에 답이 무엇일지 탐색하는 행동을 한다. AI 시대에는 제대로 된 답을 얻기 위해 어떻게 질문을 할 것인가가 점점 중요해진다. 인간 고유의 영역이 위협받고 있지만 여전히 가치판단의 주체로 자리 잡고 AI와 협업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24회 포럼은 오는 3월 27일 하이투자증권 리서치센터 고태봉 센터장이 ‘모빌리티, 미래를 혁신하다’를 주제로 강연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KOSA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