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9 23:05 (수)
KISA, 개인정보보호 위한 중국 내 대표처 설립
상태바
KISA, 개인정보보호 위한 중국 내 대표처 설립
  • 우진영
  • 승인 2024.01.04 16: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내 개인정보 불법 유통 대응 및 진출 기업 지원 위한 공식 거점 마련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이원태)과 개인정보보호위원회(개인정보위, 위원장 고학수)는 중국 내 우리 국민과 기업의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KISA 현지 공식 거점 마련을 위한 노력의 결과, 중국 정부(베이징시)로부터 KISA 대표처 설립을 최종 승인받았다고 1월 4일(목) 밝혔다.

KISA는 2012년 한·중 인터넷협력센터를 설립해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을 위해 중국 웹사이트 내 우리 국민의 개인정보 노출 및 불법 유통 게시물을 탐지-삭제해왔다.

또한, 네트워크 안전법을 시작으로 중국 내 개인정보 관련 규제가 강화됨에 따라 2018년부터 중국 진출 우리 기업을 위해 ‘찾아가는 세미나’ 등 컴플라이언스 지원 활동을 이어 나가고 있다.

그러나 그간 비공식 사무소 형태로 운영되어 중국 유관기관과 협력에 어려움을 겪어 공식 대표처 설립 필요성이 제기되었다. 이에 KISA는 2023년 8월부터 중국 내 대표처 설립을 추진하였고, 12월말 최종 설립 허가를 받았다. KISA는 오는 3월경 북경시에 대표처를 개소하고 공식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KISA 김주영 개인정보본부장은 “KISA는 이번에 개소될 현지 거점인 대표처를 중심으로 우리 국민의 개인정보 보호는 물론, 중국에 진출한 우리 기업들의 컴플라이언스 강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