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7 12:45 (월)
버카다, 한국 시장 진출...초대 지사장 우청하 대표 선임
상태바
버카다, 한국 시장 진출...초대 지사장 우청하 대표 선임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3.08.14 16: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버카다코리아 우청하 지사장
버카다코리아 우청하 지사장

AI 물리 보안 분야의 선도 기업인 버카다는 한국에 16번째 지사 버카다코리아를 설립하고, 초대 지사장으로 우청하 대표를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버카다코리아의 출범으로 국내 기업들은 버카다의 통합형 물리 보안 플랫폼을 기반으로 빌딩 내 출입 통제 시스템과 CCTV 영상을 종합적으로 분석, ‘금요일에 파란옷에 백팩을 메고 3층 메일룸에 출입한 사람을 찾아달라’는 식의 복잡한 맞춤형 검색도 손쉽게 해결할 수 있을 전망이다.

버카다의 통합형 물리 보안 플랫폼은 빌딩 출입자들의 얼굴 인식은 물론 차량 컬러와 번호판 인식까지 가능해 더 안전하게 빌딩 보안을 관리할 수 있다. 또 빌딩 내 온도, 공기질, 유해 가스 유입에 대한 자동 경보 시스템도 플랫폼을 활용해 손쉽게 제어할 수 있다.

2016년 설립된 버카다는 영상 보안 카메라부터 출입 통제 시스템, 공기 청정도 감지 센서, 경보기, 인터콤 등 물리적 보안에 필요한 장비를 공급하고 있으며, AI 및 머신러닝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해 수집된 영상 정보 속에서 특정 컬러의 옷을 입은 방문객 또는 특정 얼굴 등의 맞춤형 검색을 지원한다.

버카다의 제품은 모두 클라우드 기반의 안전한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통해 통합적으로 운영, 관리할 수 있어 세계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해왔다. 현재 버카다는 세계 각국에 15개 사무실과 1700여명의 직원을 두고 있으며, 아시아-태평양 지역에도 이미 3개 지사를 운영하고 있다. 이번 진출로 한국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4번째 지사가 됐다.

버카다의 라이언 베텐코트(Ryan Bettencourt) 영업 부문 총괄 부사장은 “서울에 새롭게 거점을 마련할 수 있게 돼 무척 기쁠 뿐 아니라 기대도 크다. 한국은 IT 강국답게 고품질의 고부가가치 솔루션에 대한 가치를 중시하는 만큼 버카다의 진면목을 빠르게 알아볼 것이다”라며 “보안 위협에 대한 우려가 그 어느 때보다 높아지고 있는 요즘, 버카다는 세계 시장에서 검증받은 기술력과 제품으로 한국의 기업들이 물리적 보안을 더 쉽고 스마트하게 책임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우청하 지사장은 “이번 한국 지사 설립은 버카다에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다. 버카다는 아시아-태평양 및 일본 지역에 꾸준히 투자를 늘리면서 버카다 솔루션을 이용해 더 많은 고객이 그들의 직원과 자산을 더 효과적이고 안전하게 지켜낼 수 있도록 도와왔다”며 “한국에서도 그 성과를 이어갈 것이며 한국 기업들이 더 안전하고 스마트하게 빌딩을 운영해 높아지는 안전 위협에 대비할 수 있기를 고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버카다는 지난 1년 동안 급속한 성장을 이뤄왔다. 아시아-태평양 및 일본 지역 영업 총괄 책임자로 프랑스와 바지유(Francois Vazille)를 임명하며 전 세계에 6개 지사를 추가 설립했다. 그 결과, 현재 버카다 플랫폼은 전 세계 70여개 국가의 1만7000여 고객에게 신뢰를 받고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