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00:30 (목)
윈스, AWS 공공분야 클라우드 비즈니스 공식 파트너 선정
상태바
윈스, AWS 공공분야 클라우드 비즈니스 공식 파트너 선정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2.08.19 16: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WS 파트너 혁신 프로그램(PTP) 통해 파트너 자격 취득

윈스(대표 김보연)가 아마존웹서비스(AWS) 파트너 혁신 프로그램(PTP)을 통해 공공분야 클라우드 비즈니스 공식 파트너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AWS 파트너 혁신 프로그램(이하 PTP)은 성공적이고 수익성 있는 클라우드 비즈니스를 구축하기 위한 AWS 파트너 지원 프로그램이다.

PTP는 기존 AWS 파트너 중에서도 공공시장에서 사업적 강점이 있고, 클라우드 시장으로의 진출 의지가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AWS 파트너는 AWS로부터 영업 전략, 기술 역량 및 플랫폼 구축 등에 대한 컨설팅 지원을 받는다. 또한 클라우드 비즈니스 역량을 향상하여 고객에게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AWS 지원을 받는다. 이를 통해 AWS 파트너는 공공부문 내 영업력 확대 및 고객 서비스 품질 개선의 기회를 얻는 등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윈스는 기존 공공부문 보안시장에서의 높은 시장점유율과 사업역량을 기반으로 클라우드 사업확장 및 시장진출을 가속화하고자 AWS의 PTP 참여를 결정했다. 올 초부터 약 3개월간 전사적인 참여를 통해 PTP를 성공적으로 마쳐 ‘PTP 공식 파트너사’ 타이틀을 취득했다.

SNIPER ONE-i, SNIPER NGFW 등 공공 보안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윈스의 자체솔루션을 AWS 클라우드 환경에서 구축했다. 인공지능(AI) 기술 기반의 자체 보안관제 모니터링 도구(SIEM)인 SNIPER BD1 AI Plus는 AWS에서 공인하는 소프트웨어 검증 프로그램(FTR; Foundational Technical Review)을 통해 보안성 및 안전성을 검증받았다.

또한 공공시장에서 선호하는 인공지능-머신러닝(이하 AI/ML)에 대한 기술력 확보를 위해 사내 전담팀을 구성하여 연구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지난 7월에는 해당 프로젝트에 참여한 AWS, 윈스, 넷앱이 공동주관으로 '교육 및 연구기관을 위한 AI/ML 체크리스트'라는 오프라인 세미나를 열어 클라우드 서비스 활용전략을 소개하기도 했다.

윈스 관계자는 "공공시장 보안 점유율 1위 기업의 입지를 기반으로 공공분야 클라우드 보안 전문 사업자로 업계를 선도할 준비를 마쳤다"라며 “현재 클라우드보안인증(CSAP) 제도의 등급제 도입 등 시장 변화가 논의되는 시점에서 클라우드를 통해 다양한 혁신을 추진하는 공공사례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이번 프로그램을 계기로 공공분야 고객의 클라우드 전환 수요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AWS와의 협력과 고객 지원을 강화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