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7 08:30 (월)
순천향대학교, 고교생 위한 ‘SCH 꿈을 찾는 강좌’ 운영
상태바
순천향대학교, 고교생 위한 ‘SCH 꿈을 찾는 강좌’ 운영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2.05.20 16: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명의 교원 전국 73개 고교 방문, 394회 특강 진행 예정
윤재석 교수의 꿈을 찾는 강좌 강의 모습
윤재석 교수의 꿈을 찾는 강좌 강의 모습

순천향대학교(총장 김승우)는 오는 7월까지 진학과 진로 설정에 어려움을 겪는 고교생을 위한 ‘SCH 꿈을 찾는 강좌’를 운영한다고 20일 밝혔다.

‘꿈을 찾는 강좌’는 전공별 학과 교수가 고교생들에게 대학의 다양한 진로 탐색의 기회를 제공해 진로 선택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으며, 지난 2011년부터 매 학기 운영되고 있다. 51명의 교원은 지난 4월 29일부터 오는 7월 15일까지 전국 73개 고교를 대상으로 총 394회의 강좌를 온·오프라인으로 진행한다.

지난 11일 온양고등학교에서는 윤재석 교수(사물인터넷학과)의 ‘사물인터넷(IoT)이 가져올 미래와 혁신’, 곽규태 교수(글로벌문화산업학과)의 ‘한류의 미래: 콘텐츠와 플랫폼 이해하기’ 강의가 펼쳐졌다.

윤재석 교수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인 사물인터넷이 미래 사회를 어떻게 바꿔놓을지 알기 쉽게 설명하고, 관련 산업 분야에서 사물인터넷이 혁신을 일으키고 있는 사례를 소개해 사물인터넷 전공에 관심 있는 학생들에게 심층적인 진로 탐색의 기회를 제공했다.

곽규태 교수는 한류의 진화와 글로벌 시장의 반응에 관해 소개하고, 넷플릭스, 스포티파이, 틱톡 플랫폼 산업과 콘텐츠 산업의 연관성을 설명했다. 또한, 문화, 콘텐츠, 미디어 관련 대학전공의 이해 및 진로 특성 등에 대한 강의를 이어갔다.

순천향대학교 이상희 입학처장은 “고교생들은 대체로 진로 선택에 큰 부담을 느끼고 있어 스스로 결정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라며 “꿈을 찾는 강좌가 학생들에게 어떤 것을 배우고 싶은지, 좋아하고 잘하는 일을 하기 위해 어떤 학과에 진학하면 되는지에 대한 명쾌한 해답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순천향대학교는 꿈을 찾는 강좌뿐만 아니라, SCH-Open University, 진로 체험 버스, 동아리 멘토링, SW 생활과학 교실, 모의 면접, 맞춤형 상담 등 전국 청소년을 대상으로 다양한 진로 탐색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