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3 03:00 (토)
[PASCON 2021] 소만사 “외산 독식했던 VDI 솔루션, 5년 내 국내 시장 50% 확보 자신”
상태바
[PASCON 2021] 소만사 “외산 독식했던 VDI 솔루션, 5년 내 국내 시장 50% 확보 자신”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11.13 15: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VDI 솔루션 시장에서 올해 누적 라이선스 1만명을 돌파”
PASCON 2021 소만사 전시부스
PASCON 2021 소만사 전시부스

하반기 최대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 PASCON 2021이 11일 위드코로나 상황에서 안전하게 성황리에 개최됐다.

PASCON 2021은 정보보안 전문 미디어 데일리시큐가 주최하고 개인정보보호위원회, 한국인터넷진흥원,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 후원으로 개최됐으며 공공, 금융, 기업 각 분야 정보보안 및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실무자들이 대거 참석했다.

PASCON 2021 전시회에 참가한 소만사(대표 김대환)는 자사 VDI 솔루션 ‘VD-i’를 선보였다. 해외 솔루션이 잠식하고 있는 VDI 솔루션 시장에서 올해 누적 라이선스 1만명을 돌파하며 향후 국내 시장 50%를 국산화하겠다고 선언했다.

소만사 VDI 솔루션 ‘VD-i’는 상용화 출시 1년 만에 누적 사용자 수 1만명을 넘어섰다. 엔터프라이즈 대기업, 금융기관, 공공기관 등을 참조사이트로 확보한 덕분이다.

소만사 VDI 솔루션 ‘VD-i’, 상용화 출시 1년 만에 누적 사용자 수 1만명 넘어.
소만사 VDI 솔루션 ‘VD-i’, 상용화 출시 1년 만에 누적 사용자 수 1만명 넘어.

‘VD-i’는 가상화기술에 보안기능이 내재화된 것이 특징인 소만사의 자체개발 시큐어 VDI 솔루션이다.

VDI 데스크톱 가상화 시장은 지금까지 외산제품이 독식하던 시장이었다. 지금까지 국내업체가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하지 못했기 때문에 라이선스 비용이 높은 수준으로 유지되고 있었다.

지난해와 올해 코로나19로 인한 재택근무 추세로 인해 VDI 시장이 호황이었다. 이 때를 놓치지 않고 외산제품은 라이선스 비용을 오히려 더 상승시키기도 했다.

그런데 소만사가 VDI 시장경쟁에 뛰어들면서부터, 가격이 급격하게 떨어지고 있다. 인당 250만원 비용으로 책정되었던 시절은 예전이고 올해의 경우 150만원 대로 비용이 낮아졌다.

소만사가 참여한 모 사이트 BMT 결과를 보면, 성능과 편의성 측면에서도 이미 오랜시간을 투자, 개발한 외산제품과 동일한 수준이라고 고객에게 평가를 받고 있다.

외산제품은 오랜 시간 동안 다양한 부가기능을 개발해 고객에게 제공하고 있다. 그러나 고객이 주로 사용하는 기능은 그 중 핵심기능 몇 개에 불과하며, 해당 기능은 국내 제품 역시 충분한 경쟁력을 확보한 상황이다.

VDI 제품의 경우 실제 도입 시 기존 엔드포인트 보안제품과의 충돌이슈로 인하여 업무 중 불편함을 호소하는 경우가 자주 발생하는 편이다.

해당 문제는 소만사가 20여 년간 축적한 엔드포인트 보안 솔루션 개발역량을 통해 많은 부분을 해소할 수 있다.

연구개발을 총괄하는 소만사 김태완 연구소장은 “VDI는 인프라 기반 기술로, 지속적인 R&D와 기술지원 역량이 핵심”이라며 “자만하지 않고 5년이상 꾸준한 R&D를 지속해 5년 내 국내 시장 50%를 국산화하겠다“고 말했다.


[FICCA2021] 아시아 금융&산업 사이버보안 컨퍼런스 2021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주최: RALFKAIROS(랄프캐로스)

-공동주최: 데일리시큐

-날짜: 2021년 11월 26일(금) 온라인(무료참관)

-참석대상: 국내 및 해외 공공, 기업, 금융기관 CISO, 정보보안실무자

-강사: 국내·외 최고 사이버보안전문가 초청강연(통역지원)

-무료참관등록: 클릭

▶지금 사전등록하세요!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