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3 20:35 (화)
아크릴-한림대강남성심병원-파인헬스케어, 인공지능 의료 서비스 공동 개발 위한 MOU 체결
상태바
아크릴-한림대강남성심병원-파인헬스케어, 인공지능 의료 서비스 공동 개발 위한 MOU 체결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1.07.20 20: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아크릴 박외진 대표이사, 한림대강남성심병원 이영구 병원장, 파인헬스케어 신현경 대표이사
(왼쪽부터) 아크릴 박외진 대표이사, 한림대강남성심병원 이영구 병원장, 파인헬스케어 신현경 대표이사

인공지능 전문기업 아크릴(대표 박외진)은 한림대강남성심병원(병원장 이영구) 및 파인헬스케어(대표 신현경)와 아크릴의 통합 인공지능 플랫폼 조나단을 활용한 인공지능 의료 서비스 공동 개발을 위한 MOU를 19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3사는 아크릴이 추진 중인 정부 R&D 사업에 공동 참여하고, 개발된 인공지능 의료 서비스의 공동 임상 및 검증을 위해 적극 협력키로 했다.

또, 공동 개발한 인공지능 의료 서비스 확산을 위한 공동 사업화 및 디지털 헬스케어 관련 신규 비즈 모델의 개발을 위해서도 긴밀히 협력할 예정이다.

아크릴은 인공지능 서비스의 통합 개발을 지원하는 자체 개발 플랫폼 조나단을 기반으로 금융·보험 기관 주요 업무의 지능화 실현 및 인공지능 인프라 구축, 멀티모달 감성 인식 기술이 적용된 공감형 로봇 개발, 화상심도예측 특화 의료 챗봇 서비스 개발, 인공지능 기반 교육용 질의응답 시스템 개발 등을 통해 국내 인공지능 산업 활성화를 주도하고 있다.

특히, 바이오헬스 및 보험산업 혁신 기술인 인슈어테크 영역에서 삼성서울병원 등의 의료 기관 및 AIA생명 등 업계 선도기관들과 함께 인공지능 기반 디지털 전환을 적극적으로 추진 중이다.

또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도하는 인공지능 관련 주요 연구개발(R&D) 사업에도 적극 참여하는 등 조나단을 필두로 한 통합 서비스형 AI(AIaaS)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아크릴 박외진 대표는 “의료 서비스에서도 인공지능 기술이 혁신적으로 활용될 계기가 금번 3사의 사업협력을 통해 확대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다”라며 “아크릴이 보유한 헬스케어 분야 인공지능 기술과 플랫폼 경쟁력을 바탕으로 이번 협력이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하는 다양한 의료 서비스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