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9 09:20 (수)
LG CNS, 23일부터 중학생 대상 비대면 AI 교육 프로그램 ‘AI지니어스’ 실시
상태바
LG CNS, 23일부터 중학생 대상 비대면 AI 교육 프로그램 ‘AI지니어스’ 실시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1.03.23 21: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 챗봇 만들기, AI 윤리 토론 등 기술과 인성 교육 겸비한 참여형 수업 진행
LG CNS 직원과 중학생들이 화상으로 'AI지니어스' 비대면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LG CNS 직원과 중학생들이 화상으로 'AI지니어스' 비대면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LG CNS가 중학생 대상으로 비대면 AI 교육 프로그램 ‘LG CNS AI지니어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LG CNS는 23일, 서울 성재중학교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30개 학교 3,500명 중학생들에게 AI 교육을 진행한다. 거리의 제약이 없는 비대면 수업의 장점을 살려 수도권 외에도 도서벽지지역 학교로 교육 대상을 확대할 예정이다.

AI지니어스는 지난 2017년 찾아가는 SW 교육 사회공헌 프로그램 ‘코딩지니어스’로 출발했다. 지금까지 총 90개 학교 1만여 명의 학생들에게 교육을 제공하며 국내 대표 SW 교육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했다. AI 기술의 중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올해부터 ‘AI지니어스’로 확대해 AI 집중 교육에 나선다.

AI지니어스는 중학교 정규 수업 시간에 편성돼 1일 6시간 동안 실시간 온라인 수업으로 진행된다.

수업은 ◇AI 개념 이해 ◇AI 기술 체험 ◇미래직업 탐구 ◇AI 윤리 토론 ◇AI 챗봇 만들기(2시간)로 구성되어 있다. 학생들은 학교나 집에서 비대면으로 안전하게 AI지니어스 교육에 참여할 수 있다.

AI지니어스는 인터넷 강의처럼 녹화한 영상만 틀어주는 일방향 방식을 탈피했다. 강사와 학생이 실시간으로 화상을 통해 만나고 채팅이나 음성 대화로 쌍방향 소통을 한다.

LG CNS는 다양한 실습 프로그램을 마련해 학생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학생들은 ‘AI 기술 체험’ 시간에 AI로 직접 그림을 그려보고 작곡을 하며 마치 놀이를 하듯 AI의 원리를 배운다. ‘AI 챗봇 만들기’ 시간에는 IT 기초 지식이 없어도 실습 2시간 만에 누구나 ‘나만의 챗봇’을 만들 수 있다.

한편 AI지니어스 강사로는 LG CNS 출신 경력보유여성들이 나섰다. 경력보유여성들은 LG CNS 근무 경험으로 우수한 IT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 퇴직 이후에는 육아 경험 또한 갖고 있어 학생들에게 SW 교육을 가르치는 강사로 최적의 조건이라는 평이다.

올해 LG CNS 측은 중학생을 대상으로 한 ‘AI지니어스’ 외에도 고등학생 대상의 진로 설계형 심화 AI 교육과 초등학생 대상의 기초 AI 교육 등 수혜 대상을 확대해 다양한 형태의 SW 교육 프로그램을 새롭게 실시할 예정이다.

LG CNS 최고인사책임자(CHO) 김기수 상무는 “SW 사고력을 길러 급변하는 IT 환경 속에서 청소년들의 문제 해결 능력을 배양하고 비대면 교육을 통해 디지털 소통 능력을 키울 것이다”라며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LG CNS의 IT 신기술 역량을 활용해 더 많은 청소년들이 교육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