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0 21:55 (수)
윈스, 3분기 누적 매출 601억 원, 순이익 121억 원 기록
상태바
윈스, 3분기 누적 매출 601억 원, 순이익 121억 원 기록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11.04 21: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세대방화벽 및 APT공격대응 신규 솔루션 매출 작년 대비 2배 증가

윈스(대표 김대연)는 4일, 실적 발표를 통해 올해 3분기 누적 연결기준 매출 601억원, 영업이익 114억, 순이익 121억원을, 별도기준 매출 573억원, 영업이익 111억, 순이익 121억원을 각각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동기 대비 연결기준 매출액은 28%, 영업이익은 74%, 순이익은 61% 증가했고, 별도기준 매출액은 31%, 영업이익은 81%, 순이익은 69% 증가했다.

각 부문별 실적을 분석하면 솔루션 부문은 신규솔루션인 차세대방화벽 및 APT공격대응 솔루션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약 2배 증가하는 등 공공기관 매출이 전년대비 46% 증가했다. 특히 일본 수출은 누적 매출 145억원을 기록하며 전년대비 70% 이상 크게 증가했다.

보안서비스 부문은 클라우드 관제를 포함한 관제 서비스 매출의 약 18% 증가한 것을 포함, 전체 서비스 매출이 전년대비 13% 이상 증가했다.

윈스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글로벌과 내수시장의 불확실성이 더욱 커진 상황이지만 하반기는 공공기관 및 통신사 등 예산 집행 시기와 맞물린 성수기에 해당되어 3분기 누적 성장에 더하여 4분기도 성장 모멘텀을 계속 이어나갈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윈스는 3분기 실적에 반영되지 않은 LG유플러스 5G 서비스 관련 100G 차세대침입방지시스템(IPS)가 4분기부터 본격적으로 매출로 잡히면서 국내 통신사 및 인터넷서비스공급업체(ISP), 일본 대형 통신사 5G망 솔루션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 또한 현재 개발 중인 관제서비스에 인공지능(AI) 및 빅데이터 기술을 접목시킨 새로운 보안 플랫폼을 연내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계획이다.

김대연 윈스 대표는 “5G망에 특화된 하이엔드 제품 초격차로 시장 주도권을 확대할 것이다”라며 “최근 수주한 국내 대형 그룹사에 고객 맞춤형 보안제품 제공하여 일본뿐 아니라 유럽과 북미 시장 등 글로벌로 진출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하도록 사업 준비에 박차를 가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하반기 최대 공공•금융•기업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 PASCON 2020 개최]

-날짜: 2020년 11월 10일 화요일

-장소: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서울 2층 가야금홀

-대상: 공공, 금융, 기업 정보보안 및 개인정보보호 실무자

(이외 보안실무와 관련 없는 등록자는 참석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교육이수: 공무원, 기업 보안의무교육 7시간 인정. CPPG, CISSP 등 교육인정

-전시회: 국내외 최신 보안솔루션 트랜드를 한 눈에

-사전등록: 클릭

-참가기업 모집중: mkgil@dailysecu.com으로 문의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Tag
#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