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09:50 (목)
윈스-분당경찰서, 치매 노인 안전조끼 지원
상태바
윈스-분당경찰서, 치매 노인 안전조끼 지원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7.24 13: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3일, 윈스 이소진 팀장(오른쪽 2번째)과 분당경찰서(왼쪽 끝 신철 수사관)은 회의실에서 치매조끼 지급 기념촬영을 진행했다.
지난 23일, 윈스 이소진 팀장(오른쪽 2번째)과 분당경찰서(왼쪽 끝 신철 수사관)은 회의실에서 치매조끼 지급 기념촬영을 진행했다.

윈스(대표 김대연)는 지난 23일, 분당경찰서 및 분당구청과 연계해 치매 노인 안전조끼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치매국가책임제의 일환으로 기업과 관련 유관기관이 협업해 치매 어르신에게 조끼를 보급해 신속한 도움을 주는 의미 있는 사업이다.

윈스 측은 치매 노인은 스스로 주변인에게 도움을 요청하지 못하고, 시민들도 외관상 치매 노인이라는 것을 식별하지 못해 시민의 제보가 낮고 조기발견이 어려워 생명 안전의 우려가 심각해 안전조끼 지원사업에 동참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분당 경찰서 조사에 따르면 관할 치매노인 등록기준 6,150명으로 112신고 사건 발생이 2017년 81건에서 2018년 116건으로 연 43%의 대폭적인 증가추세로 사회공헌기업, 유관기관, 경찰서간 치매노인 줄이기 사업을 위한 협업의 필요성이 요구된다.

향후 윈스는 치매 노인 보호용 조끼제작 및 제공하고, 분당경찰서는 치매 노인 발견 시 치매조끼 지급과 재발방지 안내를 수행하며 분당구청은 기부금의 운영과 행정처리를 지원한다. 대상자 선정 시 치매 노인 중 저소득자와 실종신고 이력이 있는 치매노인에게 우선 지급할 예정이다.

분당경찰서 신철 수사관은 “치매 노인이 보호용 조끼를 착용했을 경우 발견 시간이 대폭 단축되고, 골든타임 내 안전 확보가 가능해 의미가 있다”라며 “분당경찰서는 앞으로도 애타게 기다리는 가족들을 위해 치매노인 보호와 인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윈스 이소진 팀장은 “기술을 안전하게 지키는 것과 같이 치매 노인의 안전 지킴에도 조그마한 보탬이 되어서 기쁘다”라며 “지역 사회를 더 따뜻하게 만들고 선한 영향력을 끼칠 수 있는 방법을 지속적으로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국내 최대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MPIS 2020) 개최
-주 최: 데일리시큐 / 후 원: 보건복지부, 병원정보보안협의회 등
-일 시: 2020년 7월 30일(목) 09:00~17:00
-장 소: 한국과학기술회관 지하1층 대회의실
-참석대상: 전국 의료기관 및 관련 공공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담당자(무료 참석)
(이외 참석자는 11만원 유료 참석만 가능)
-사전등록: 사전등록 클릭
-참가기업 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mkgil@dailysecu.com)

Tag
#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