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9 06:25 (화)
스웨덴 오픈소스 관리 도구 FOSSID, 상반기 실적 15억 원 돌파
상태바
스웨덴 오픈소스 관리 도구 FOSSID, 상반기 실적 15억 원 돌파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7.21 14: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론칭 5개월 만에 기존 고객사 25% 회복...올해 하반기 실적 기대

오픈소스 전문 기업 OSBC(대표 김택완)의 FOSSID 사업이 2020년 상반기 매출 15억을 돌파하며 빠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OSBC는 국내 대표적인 오픈소스 관리 솔루션 및 컨설팅 공급업체다. 2006년 설립 이후 지난 14년 간 전자, SI, 통신, 방산, 게임, 인터넷, 자동차, 금융 등 전 산업 군의 선두 기업 대부분에 오픈소스 관리 도구와 자체 보유한 전문 인력을 바탕으로 한 고급 컨설팅을 제공해왔다.

오픈소스 보안 및 컴플라이언스 리스크 관리의 중요성을 소개한 것은 물론, 기업 상황에 최적화된 오픈소스 관리 체계를 제공해왔으며 오픈소스 거버넌스 가이드 발간, 글로벌 오픈소스 콘퍼런스 개최 등 다양한 활동을 수행하며 국내 오픈소스 관리 분야의 최고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현재 OSBC가 주력하는 분야는 오픈소스 컴플라이언스 및 보안 솔루션 FOSSID의 공급사업이다. FOSSID는 스웨덴의 혁신기업에서 개발한 글로벌 오픈소스 관리 도구다. AI에 기반을 둔 최첨단 식별 기술과 맞춤형 검색 알고리즘, 그리고 전 세계에서 가장 큰 오픈소스 데이터베이스를 갖췄다.

FOSSID는 2월 국내 론칭 이후 최근까지 10여 개 기업에 판매됐다. 반년이 채 되지 않는 기간에 기존 관리 도구 공급 고객사 수의 25%를 회복한 셈이다. I

앞으로의 실적 전망도 밝다. 코로나19 사태가 언택트 및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화시킴에 따라 정부와 기업이 초기 개발비용 및 속도 면에서 경쟁력이 뛰어난 오픈소스에 주목하고 있기 때문이다. 효율적인 오픈소스 관리에 대한 니즈가 지속 증가할 것이며, 뛰어난 기능에 가격 경쟁력까지 갖춘 FOSSID가 지속적인 수혜를 입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OSBC는 이러한 흐름에 맞춰 기업별 최적화된 오픈소스 사용 및 관리 시스템을 구축, 맞춤 솔루션과 컨설팅을 함께 제공하며 질적 경쟁력을 더했다.

OSBC 김택완 대표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많은 기업체들이 재택근무 등 봉쇄 상태를 겪은 가운데 이렇게 빠른 기존 고객사의 회복은 상당한 실적이다. 이는 오픈소스 관리 도구로써 FOSSID와 OSBC가 기업의 빠른 결단을 이끌어낼 만큼 충분한 기술력과 신뢰성을 갖추었기에 가능했던 일이다”라며 “기업이 FOSSID를 활용해 오픈소스의 관리 및 활용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OSBC 전문 인력의 적극적인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국내 최대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MPIS 2020) 개최
-주 최: 데일리시큐 / 후 원: 보건복지부, 병원정보보안협의회 등
-일 시: 2020년 7월 30일(목) 09:00~17:00
-장 소: 한국과학기술회관 지하1층 대회의실
-참석대상: 전국 의료기관 및 관련 공공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담당자(무료 참석)
(이외 참석자는 11만원 유료 참석만 가능)
-사전등록: 사전등록 클릭
-참가기업 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