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13:25 (목)
이스트시큐리티, ‘S 공사’에 문서중앙화 솔루션 ‘시큐어디스크’ 구축 완료
상태바
이스트시큐리티, ‘S 공사’에 문서중앙화 솔루션 ‘시큐어디스크’ 구축 완료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7.03 14: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스트시큐리티 문서중앙화 솔루션 ‘시큐어디스크’(자료 제공- 이스트시큐리티)
이스트시큐리티 문서중앙화 솔루션 ‘시큐어디스크’(자료 제공- 이스트시큐리티)

이스트시큐리티(대표 정상원)는 국내 재생 에너지 자원과 시설을 관리하는 공기업인 ‘S 공사’에 자사의 문서중앙화 솔루션 ‘시큐어디스크(Secure Disk)’ 구축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이스트시큐리티의 시큐어디스크는 기업 내부 자료를 개인 PC나 이메일, 클라우드 저장소 등에 저장하지 않고, 중앙 서버에 통합 관리해 자료의 유출과 유실을 원천적으로 차단하는 문서 중앙화 솔루션이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원격으로 업무를 처리하는 재택근무 도입이 일상화되며, 기업 내부 자료 보안을 위해 문서 중앙화 솔루션 도입을 적극적으로 고려하는 기업과 기관이 급증하고 있다. 이스트시큐리티에 따르면 실제 올해 2분기 시큐어디스크 도입 상담 문의가 1분기 대비 약 2배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구축을 완료한 ‘S 공사’ 역시 언택트(Untact) 근무 환경 마련을 위해 가상화 시스템 구축과 문서 보안 솔루션 도입을 검토해 왔다.

기존에도 관할 시설이 전국 곳곳에 소재해 출장이나 외부 근무가 필요한 조직원이 많았을 뿐더러,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재택근무가 정착되며 외부에서 VPN-VDI를 통해 원격 근무를 할 때 높은 수준의 문서 보안이 유지되는 동시에 내부망 PC를 사용할 때와 동일한 업무 환경을 제공하는 솔루션이 필요했기 때문이다.

S 공사 관계자는 “재택근무 증가로 가상화 시스템을 도입할 때, 가장 큰 고민은 문서 보안이었다”며 “가상화 업무 환경에 접속해서도 안정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시큐어디스크는 타 솔루션에 비해 문서 열람과 저장 속도가 빠르고, 무엇보다 윈도우 탐색기 UI를 그대로 사용할 수 있어 편의성에서 우수했다”고 말했다.

또, “기존 공개된 문서중앙화 기술이 아닌 오랜 기간 다양한 보안사업을 통해 검증된 이스트시큐리티 자체 개발 커널 기술이라는 점, 취약점 사전 제거와 호환성 유지가 용이하다는 점 역시 도입 결정에 중요한 요소로 작용했다”고 말했다.

이스트시큐리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재택근무, 원격근무 등 스마트오피스가 일상화됨에 따라 보안성과 편의성 모두를 만족시키는 문서중앙화를 찾는 기관이 증가하고 있다”며 “시큐어디스크의 경우 조달청 종합쇼핑몰 기준 최근 3년간 가장 많이 구축된 1위 문서중앙화 솔루션이며, 현재 한국인터넷진흥원 등 다수의 공공기관에서 사용 중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스트시큐리티 측은 언택트 근무에 따른 공공기관과 일반 기업의 시큐어디스크 도입 문의가 급증함에 따라, 자사 솔루션을 소개하고 관련 궁금증을 해소하기 위한 소통형 웨비나를 7월 중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국내 최대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MPIS 2020) 개최
-일 시: 2020년 7월 30일(목) 09:00~17:00
-장 소: 한국과학기술회관 지하1층 대회의실
-참석대상: 전국 의료기관 및 관련 공공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담당자(무료 참석)
(이외 참석자는 11만원 유료 참석만 가능)
-사전등록: 사전등록 클릭
-참가기업 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