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17:30 (목)
SK인포섹, 보안관제-취약점 진단 서비스 무료 제공 이벤트 진행
상태바
SK인포섹, 보안관제-취약점 진단 서비스 무료 제공 이벤트 진행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6.10 15: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인포섹 홈페이지 통해 신청 가능...선착순 무료 서비스
SK인포섹은 10일부터 원격 보안관제 서비스와 취약점 진단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를 시행한다.
SK인포섹은 10일부터 원격 보안관제 서비스와 취약점 진단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를 시행한다.

SK인포섹(대표 이용환)은 보안관제와 취약점 진단 서비스 무료 제공 이벤트를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SK인포섹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며, 선착순으로 무료 서비스한다.

재택근무, 화상회의 등 언택트 업무 환경이 늘면서 이를 노린 사이버 공격도 증가하고 있다. SK인포섹이 지난 4월까지 집계한 결과에도 공격 건수가 전년 대비 약 20% 이상 증가했다. 이에 SK인포섹은 보안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에게 도움을 주고자 무료 서비스를 준비했다.

보안관제와 취약점 진단 모두 원격 서비스로 제공된다. 원격 보안 서비스는 보안 전문가가 대면 서비스 하는 것 이상의 보안 효과를 얻으면서, 비용 부담은 대폭 줄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서비스를 받기 위한 준비 절차도 간단해 보안관제와 취약점 진단을 처음 접하는 기업들도 쉽게 서비스 받을 수 있다.

SK인포섹의 원격 관제 서비스는 국내 1,600여 곳의 기업이 이용하고 있다. SK인포섹 시큐디움(Secudium) 센터에서 기업의 다양한 보안 장비를 원격 모니터링하고, 사이버 위협으로 의심되는 이상징후들을 분석, 처리한다. 보안관제 이벤트에 선정된 기업은 방화벽, 침입방지시스템 등 보안 장비를 3개월 간 무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보안 취약점 진단은 사이버 공격에 악용될 수 있는 IT자산의 취약 요소를 찾아내 보완하는 것을 말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재택근무와 인가 받지 않은 소프트웨어, 기기 사용이 늘면서 보안 취약 요소도 증가하고 있는 만큼 진단이 꼭 필요하다.

SK인포섹은 취약점 진단 이벤트에 선정된 기업에게 시스템 운영체제(OS), 데이터베이스 관리 시스템(DBMS), 웹 애플리케이션 서버(WAS), 네트워크 서버 등 50개 항목과 WEB URL에 대한 취약점 진단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재우 SK인포섹 플랫폼사업그룹장은 “언택트 환경이 늘면서 보안 취약 요소도 많아지고, 관련 공격도 증가하는 등 보안에 대한 우려가 큰 상황이다”라며 “코로나19 상황에서 점차 가중되고 있는 기업의 보안 부담이 이번 무료 서비스를 통해 다소나마 해소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