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16:00 (목)
시스코, 클라우드 만으로도 전화 가능한 ‘시스코 웹엑스 콜링’ 솔루션 국내 출시
상태바
시스코, 클라우드 만으로도 전화 가능한 ‘시스코 웹엑스 콜링’ 솔루션 국내 출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1.28 17: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스코 웹엑스 팀즈 플랫폼 내 엔터프라이즈 콜링 시연 모습
시스코 웹엑스 팀즈 플랫폼 내 엔터프라이즈 콜링 시연 모습

시스코 시스템즈(이하 시스코)가 자사의 클라우드 전화 솔루션인 시스코 웹엑스 콜링을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시스코 웹엑스 콜링은 기업의 기존 전화서버(이하 IP-PBX)를 회사 내에 구축해 기존에 운용 및 관리하던 모든 시스템을 클라우드에서 동일한 환경으로 지원한다. 구성이 복잡한 인터넷전화시스템(이하 IPT)도 시스코 클라우드에서 구축 및 운용이 가능하다. 합리적인 투자 기반의 차세대 협업 서비스로서 IPT 구축에 대한 기업의 부담을 줄이고, 보다 편리하고 유연한 스마트 오피스 환경을 구축하도록 돕는다.

특히 국내 기업 전화 서비스는 물론, 국내외 본사 및 지사 간의 전화 통화도 별도 시스템 구축이나 설정 없이 시스코 클라우드 인프라로 연결 가능하다. 전송계층보안(TLS) 기반의 신호처리와 암호화된 미디어 프로토콜(sRTP)을 통해 높은 수준의 보안을 보장하며 안정적인 클라우드 콜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웹엑스 콜링 사용 시 웹엑스 팀즈가 무료로 제공되어 단순 전화뿐만 아니라 영상 통화, 메신저 및 파일 공유 등 협업에 필요한 모든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이 외 웹엑스 미팅과도 연동이 가능하여 웹엑스 플랫폼 내에서 전화와 채팅부터 다자간 회의까지 모든 웹엑스 솔루션을 사용하거나 기업에 따라 모듈화하여 선택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서비스는 별도 구축 없이 신청만으로 즉시 이용이 가능하다. 현재 한국어와 영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이탈리아어, 일본어를 포함한 10개 국어를 지원, 해외에서도 국내와 동일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

시스코코리아 협업 솔루션 사업 총괄 김채곤 전무는 “시스코 웹엑스 콜링은 검증된 엔터프라이즈급 UCaaS 솔루션으로 기업에서 요구하는 확장성, 안정성과 보안을 보장하는 클라우드 기반의 콜링 솔루션이다”라며 “시스코는 다양한 업종에서 클라우드 콜링 시스템을 도입해 비즈니스 운영을 간소화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2020 대한민국 사이버위협·침해사고대응 인텔리전스 컨퍼런스 개최 안내]

-주최: 데일리시큐

-후원: 정부 유관기관

-참관객: 공공•금융•기업CISO, CSO, CPO 및 정보보안 담당자 및 보안연구가 등 300명

-일시: 2020년 2월 5일 수요일

-장소: 한국과학기술회관 지하1층 대회의실

-참관비용: 11만원(VAT 포함)

-교육이수: 7시간 정보보호 교육 이수 가능(정부/공공/일반기업 보안실무자)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