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라임라이트 네트웍스, 게임업계 위한 클라우드 기반 CDN의 디도스 공격 방어 수칙 발표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 2017년 08월 28일 월요일

0828-2.jpg
라임라이트 네트웍스(지사장 박대성)는 오늘, 게임 및 엔터테인먼트 업계를 위한 클라우드 기반 CDN의 DDoS 공격 방어 수칙을 발표했다.

성공적인 게임 비즈니스는 수백만 명의 고객 및 잠재 고객들에게 고품질 비디오 컨텐츠를 전달할 수 있는 역량에 달려 있으며 이는 E-스포츠 방송사도 다르지 않다. 게이머와 마찬가지로 게임 팬들은 최고 품질의 시청 환경을 원한다. 하지만 게임 플랫폼과 e-스포츠 방송국이 대규모 가입자 기반을 확보하고 주목을 받으면서 가입자 신상 정보 탈취 및 서비스 중단 등의 사이버 범죄에 노출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

라임라이트 네트웍스가 발표한 게임 및 엔터테인먼트 업계를 위한 클라우드 기반 CDN의 DDoS 공격 방어 수칙은 아래와 같다.

▲사이버 공격 방어는 물론 트래픽 급증 시에도 유연한 대응이 가능한 솔루션을 도입하라

▲시스템 다운타임을 최소화하라

▲공격자를 정확히 파악하라

▲최종 사용자 경험을 개선하기 위해 상시적인 성능 모니터링 시스템을 갖춰라

라임라이트 네트웍스의 제품 관리 총괄 선임 디렉터인 스티브 밀러 존스(Steve Miller Jones)는 “올해 우리는 DDoS 공격이 얼마나 진화했는가를 직접 체험 혹은 목격할 수 있었다. 압도적인 요청 및 트래픽으로 타깃 시스템을 마비시키는 DDoS 공격은 손상된 시스템에서 더 많이 발생하였으며, 이 대규모 공격은 결국 서비스 중단으로 이어지게 했다”라며 “사이버 공격의 빈도와 복잡성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업의 브랜드 명성을 유지하고 지속적으로 수익을 높이기 위해 게임 개발자들은 콘텐츠를 보호할 수 있는 고성능 네트워크를 활용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저작권자 © 데일리시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