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 16:34 (토)
순청향대 고재남, 정보보호 국제 표준개발 신규 에디터로 선정
상태바
순청향대 고재남, 정보보호 국제 표준개발 신규 에디터로 선정
  • 길민권
  • 승인 2015.06.17 18: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신조직에 특화된 개인정보보호관리체계 지침 개발 연구 활동
순천향대학교(총장 서교일)는 최근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국제전기통신연합 산하 10개 연구반 중 하나인 정보보호연구반 회의에서 이 대학 정보보호학과 석사과정 고재남(남. 29세. 사진) 씨가 ‘통신조직을 위한 개인정보보호관리체계 지침(X.supp-gpim)’ 국제표준부속서의 신규 에디터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현재, 정보보호 국제 표준개발은 ITU-T 산하 10개 연구반 중에 정보보호연구반에서 전담하고 있으며, SG17 구조는 5개의 작업반과 산하 12개 연구과제로 구성되어 있다.
 
이미 국제전기통신연합 산하 정보보호 국제표준개발 연구반(ITU-T SG17)에서는 지금까지 RFID 시스템을 위한 개인정보보호 지침을 국제 표준으로 채택한 바 있으며, 일반조직을 위한 ‘개인정보보호 지침(X.gpim)’을 개발하고 있다.
 
통신 조직을 위한 개인정보보호 지침은 통신 조직이 개인정보를 처리할 때 지켜야 할 가이드라인을 제시하는 것으로 이 국제 표준은 현재 X.gpim(통신조직을 위한 개인정보관리체계)의 부속서로, 통신조직에 특화된 지침을 개발하는 것이다.
 
예를 들어, 통신조직이 법집행기관과 통신사실 정보를 제공할 때 개인정보처리가 법 또는 제도에 부합되도록 요구하고 있기 때문에 이 부속서는 ITU-T의 특성에 부합되는 표준이라고 볼 수 있다.
 
국제표준의 에디터는 연구과제 의장이 추천하며, SG17 총회가 승인한다. 또한 현재 ITU-T SG17 에디터로 135명이 활동 중에 있고, 이 중 한국인은 23명이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데일리시큐 장성협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