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9 09:10 (일)
에이치닥-잉카인터넷, 블록체인 기술 결합한 보안 솔루션 공동개발 위해 협력
상태바
에이치닥-잉카인터넷, 블록체인 기술 결합한 보안 솔루션 공동개발 위해 협력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1.16 13: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이치닥테크놀로지-잉카인터넷 블록체인 기반 보안솔루션 공동 개발 착수식, (왼쪽부터) 주용완 에이치닥테크놀로지 한국지점 대표와 주영흠 잉카인터넷 대표
에이치닥테크놀로지-잉카인터넷 블록체인 기반 보안솔루션 공동 개발 착수식, (왼쪽부터) 주용완 에이치닥테크놀로지 한국지점 대표와 주영흠 잉카인터넷 대표

블록체인 기술 기업 에이치닥테크놀로지(한국지점 대표 주용완, 이하 에이치닥)가 지난 15일 에이치닥 한국 지점에서 잉카인터넷(대표 주영흠)과 블록체인 기반 보안 솔루션 공동 개발 착수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양사가 공동 개발 예정인 보안 솔루션은 클라우드 기반이 아닌 블록체인의 P2P 네트워크를 이용하여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클라우드 운영 비용을 절감하는 것은 물론, 블록체인의 데이터 무결성으로 해커의 공격을 원천 차단하고 악성코드 탐지 시스템에 대한 위-변조를 효과적으로 방지한다.

악성코드 DB는 해시값 형태로 블록체인에 기록-관리하며, 블록체인 데이터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블록체인의 특성은 ‘스냅샷을 이용한 블록체인 최적화 및 동기화 방법’ 등 에이치닥이 특허 출원 중인 기술들을 사용해 블록이 일정 수준 이상으로 증가하지 않도록 구현할 예정이다.

또한 지속 가능한 생태계 구축을 위한 토큰 이코노미도 적용할 계획이다. 블록체인 노드 운영자 및 악성코드 DB를 제공하는 화이트해커에게 리워드 개념의 포인트를 지급해 이를 잉카인터넷의 유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수단으로 활용하게 할 예정이다.

에이치닥 주용완 한국지점 대표는 “이번 프로젝트는 에이치닥 블록체인 기술이 접목된 레거시 서비스의 실제 유스케이스를 확보했다는 점에서 그 의의가 크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레거시 서비스들과 협업을 확대해 에이치닥 블록체인 생태계를 더욱 공고히 해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잉카인터넷 주영흠 대표는 “자사의 정보보안 노하우와 블록체인 기술을 결합함으로써 해커의 공격에 더욱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 양사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보안 솔루션 개발은 물론 관련 비즈니스 확장을 위한 협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2020 대한민국 사이버위협·침해사고대응 인텔리전스 컨퍼런스 개최 안내]

-주최: 데일리시큐

-후원: 정부 유관기관

-참관객: 공공•금융•기업CISO, CSO, CPO 및 정보보안 담당자 및 보안연구가 등 300명

-일시: 2020년 2월 5일 수요일

-장소: 한국과학기술회관 지하1층 대회의실

-참관비용: 11만원(VAT 포함)

-교육이수: 7시간 정보보호 교육 이수 가능(정부/공공/일반기업 보안실무자)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