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15:25 (일)
블랙베리, ‘CES 2020’에서 인공지능(AI) 기반 차량 솔루션 선보여
상태바
블랙베리, ‘CES 2020’에서 인공지능(AI) 기반 차량 솔루션 선보여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01.10 17: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랙베리(CEO 존 S 첸)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CES 2020’에서 OEM 및 차량 설계자가 차량 점검과 보안 이용 사례에 지속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맞춤형 콘셉트 솔루션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운송 업계에서는 차량의 전반적인 안전성과 보안성을 강화하기 위해 블랙베리의 사이버보안 및 차량 임베디드 시스템팀과 협력, 이번에 소개된 블랙베리의 솔루션을 통해 강력한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 소프트웨어 중심의 이용 사례를 구축하게 되었다.

블랙베리의 새로운 솔루션은 블랙베리 사일런스의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 기술을 블랙베리 QNX 솔루션과 결합한 제품이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1억 5천만 대 이상의 차량이 블랙베리 QNX 솔루션을 탑재하고 있다.

자동차 제조업체와 차량 설계자는 모듈식의 유연한 시스템을 통해 필요한 기능만 활성화 할 수 있고, 단일 콘솔이나 차량 운영 센터에서 차량 상태를 종합적으로 파악하기 위해 자체 데이터 또는 사전에 구축된 인공지능-머신러닝 모델을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소프트웨어 패치를 자동화하고, 드라이버를 지속적으로 인증하며, 엔드포인트 보호와 엔드포인트 탐지 및 대응 기술(EDR)을 이용해 사이버보안 위협을 사전에 해결할 수도 있다.

찰스 이건(Charles Eagan) 블랙베리 CTO는 “이 솔루션은 블랙베리 사일런스의 혁신적인 사전 예방 및 예측 보안 제품을 다양한 업계 선도 기술과 통합하려는 블랙베리의 지속적인 노력을 반영하는 중요한 이정표다. 신차의 경우 보통 1억 개 이상의 코드 라인과 자동차 제조업체가 구축한 매우 복잡한 소프트웨어를 탑재하고 있는데, 이 경우 차량의 전체 수명주기 동안 전반적인 코드베이스와 보안 상태에 대해 종합적으로 파악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라며 “블랙베리는 커넥티드 카의 보안성, 신뢰성, 그리고 안전성을 강화하는 데 필요한 운송 중심의 프레임워크를 제공해 왔고, 결과적으로 운전자, 승객 및 보행자 모두가 안심할 수 있게 됐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