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3 15:55 (목)
V3 모바일, AV 컴패러티브 테스트서 진단율 99.7% 기록
상태바
V3 모바일, AV 컴패러티브 테스트서 진단율 99.7% 기록
  • 길민권
  • 승인 2015.04.26 15: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연속 참가, 오진 없이 악성코드 샘플 99.7% 진단
안랩(대표 권치중)은 자사의 모바일 보안 제품인 'V3 모바일’이 글로벌 보안제품 성능 평가 기관인 ‘AV-Comparatives(이하 AV 컴패러티브 www.av-comparatives.org)’가 2015년 2월에 실시한 진단율 평가에 참가해 99.7%의 진단율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AV 컴패러티브의 이번 진단율 테스트는 카스퍼스키, 트렌드마이크로 등 12개의 글로벌 보안 기업만을 대상으로, 총 4,523개의 안드로이드 악성코드 샘플을 사용해 진행됐다. 안랩은 99.7%의 진단율을 기록했으며, 함께 진행된 오진(false positive) 테스트에서는 단 한 건의 오진도 기록하지 않았다.
 
안랩은 2013년부터 국내에서 유일하게 AV 컴패러티브의 모바일 보안 제품 테스트에 참가해 올해까지 3년 연속으로 우수한 진단율(2013년 99.9%, 2014년 100%, 2015년 99.7%)을 이어오고 있다.
 
안랩 권치중 대표는 “V3 모바일은 여러 글로벌 테스트에서 최상위권 성적을 기록하며 글로벌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며 “이를 기반으로, 안랩의 모바일 보안 분야 글로벌 기술 리더십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