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08:40 (화)
한국MS, 전라북도와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업무 협약 체결
상태바
한국MS, 전라북도와 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업무 협약 체결
  • 길민권
  • 승인 2014.12.24 15: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 마이크로소프트와 통합 라이선스 계약 100% 정품사용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23일 전라북도청(이하 전북도청)에서 송하진 전라북도 도지사와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김 제임스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전북도청 및 산하 14개 시·군청의 지역경제 활성화 및 생산성 향상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전북도청 및 산하 14개 시·군청 및 사업소 등은 기관에서 필수적으로 사용되는 마이크로소프트 주요 솔루션에 대해 연간 임대 방식으로 일괄적으로 계약하게 된다. 국내에서 한 지자체가 마이크로소프트와 통합 단일 라이선스를 체결한 것은 전북도청이 처음으로, 전북도청은 국내 최초로 마이크로소프트 정품 라이선스를 100% 사용하는 ‘클린 지자체’가 되었다.
 
이로써 전라북도는 도청 및 직속/산하 전 기관에서 최신 마이크로소프트 솔루션을 활용해 업무 혁신을 이룰 수 있게 됐다. 특히 ▲소프트웨어를 각기 구매하는 것에 비해 비용을 절감하고 ▲불법복제 등 라이선스 이슈의 원천적 해결, ▲IT 표준화를 통한 업무 생산성 향상이 가능해졌으며 ▲소프트웨어 관리의 부담을 덜고 관리 담당자 변경 시에도 즉각적인 인수인계가 가능한 등 운영 및 관리 효율화를 이루게 되었다. 나아가 국가정책 기조로 삼고 있는 ‘소프트웨어 중심사회 실현 전략’ 및 ‘미래창조과학부가 추진중인 공공기관 불법 복제율 0% 달성’을 실천하게 됐다.
 
또한 한국마이크로소프트로는 추가 비용 없이 새로운 버전의 운영체제 권한 제공, 데스크톱 PC 구축 서비스, 방문 교육, 연중무휴 핫픽스 기술 지원,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및 오피스 365 클라우드 서비스 무상체험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전북도청과 함께 소프트웨어 산업 관련 창업 및 고용 활성화를 위한 일자리 창출 등 전라북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 협력한다. 구체적으로는 도내 스타트업에 대해 3년간 정품 소프트웨어 및 기술지원, 마이크로소프트 본사 또는 아시아태평양 싱가폴 본부 방문 기회 제공 등이 있다.
 
송하진 전라북도 도지사는 “양 기관이 지역경제 활성화 및 기간 생산성 향상을 위해 함께 협력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이번 교류와 그 과정을 통해 전라북도 도정이 국내 지자체의 IT 선도모델로 자리매김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김 제임스 사장은 “지자체와 단일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한 것은 국내에서 전라북도가 처음이라 의미가 깊다”라며 “이번 협약에 따라 지역 IT산업 발전에 협력하는 것은 물론 도청 및 산하 기관 생산성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IT 및 정보보안 뉴스는 데일리시큐!★>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