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2 07:30 (수)
‘시큐어앱’ 몸캠피씽 신고센터, 24시간 몸캠피싱 피해자에 무료 상담 제공 등 사건해결 앞장
상태바
‘시큐어앱’ 몸캠피씽 신고센터, 24시간 몸캠피싱 피해자에 무료 상담 제공 등 사건해결 앞장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9.11.21 22: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발생건수가 매우 늘어난 ‘몸캠피싱’은 몸캠 유포를 빌미로 금전을 갈취하는 공갈·사기·협박 범죄로, 몇 년 전부터 성행하기 시작한 사이버 금융범죄 종류이다. 피해자수는 최근 몇 년 동안 비약적인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으며 현재까지도 많은 피해자가 발생하고 있어 상당한 주의가 필요한 상황이다.

몸캠피씽의 대표적인 수법은 공격자가 여성이라 밝히며 피해자에게 접근하여 성적호기심을 자극하여 ‘몸캠’을 하도록 유도하고 이를 촬영한 이후, 소리가 들리지 않는다거나 화질이 좋지 않다는 등의 핑계를 대며 앱으로 가장한 악성코드를 전송하여 피해자의 휴대전화 주소록을 비롯한 데이터를 해킹한 뒤, 확보한 영상을 탈취한 연락처 목록에게 유포하겠다고 협박하며 금품을 요구·갈취하는 방법이다.

이러한 수법의 범죄가 피해자에게 치명적일 수밖에 없는 이유는 피해자의 나체 또는 음란 행위를 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가족과 친지를 비롯해 친구, 직장동료 등 모든 지인들에게 유포된다는 점이다. 협박범은 유포를 빌미로 피해자에게 큰 돈을 요구하고 피해자로서는 당할 수밖에 없다.

이에 사이버보안 전문 업체 시큐어앱에서는 피해자들을 돕기 위해 몸캠피싱의 주의점에 대해 알리고 있다. 시큐어앱에 따르면 가장 중요한 점은 모르는 사람과 음란 채팅은 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며, 만약 단 한 번의 실수로 인해 피해자가 되었다면 최대한 신속히 경찰에 신고하고 보안 전문가의 조력을 통해 상황을 벗어나야 한다.

모바일 보안 전문 기업 시큐어앱(Secure App, 임한빈 대표)에서 24시간 긴급신고센터를 구축하고 몸캠피씽의 피해자들을 위해 불철주야 신고를 접수 받아 사건해결에 나서고 있다.

시큐어앱의 보안팀은 IT 전문가들로 구성되었으며 시간대별로 충분한 인원이 배치돼 있어 지체없이 피싱에 대응을 하고 있다. 또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동영상 유포 차단 솔루션과 1:1 맞춤형 해결 방안을 제공하고 있다.

‘시큐어앱’ 관계자는 “피싱 협박범들은 보호해줘야 하는 대상인 청소년들까지도 범죄의 대상으로 삼고 있다”며 “이러한 범죄를 완벽 차단하고 피해자들의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시큐어앱은 현재 몸캠피싱에 당한 피해자들을 신속하게 구제하기 위한 365일 24시간 긴급신고센터를 운영하며 어느 시간대에도 피해자를 지원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추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