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07:25 (토)
몸캠피씽 구제업체 ‘디포렌식코리아’, “화상채팅협박 및 피싱 피해 당했다면 빅데이터와 대응진행”
상태바
몸캠피씽 구제업체 ‘디포렌식코리아’, “화상채팅협박 및 피싱 피해 당했다면 빅데이터와 대응진행”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9.11.11 2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상채팅협박 및 몸캠피싱(일명 몸또)로 인해 금전적 피해 및 연락처해킹으로 인한 사생활유출 피해를 당하는 남성들이 늘고 있다. 

하지만 화상채팅협박 및 피싱피해를 당했다면 한국사이버보안협회 소속 보안업체 ‘디포렌식코리아’의 몸캠피싱 피해 빅데이터를 통해 해결할 수 있다.

IT보안업체 ‘디포렌식코리아’는 몸캠피싱 피해가 시작된 지난 2014년부터 지금까지 범죄 유형을 파악해 빅데이터를 구성했다. 

이를 통해 몸캠피싱(일명 몸또) 피해를 받고 있는 피해자들을 위해 다양한 피해 해결 사례를 통해 구제받을 수 있다.

앞서 한국사이버보안협회가 지난 5월 발표한 몸캠피싱 피해 관련 통계자료에 따르면, 한 해 몸캠피씽 피해자수는 약 1만명으로 알려졌으며 피해 사실을 주변인에게 알리지 않거나 직접 해결에 나선 피해자들을 포함한다면 실제 피해 건수는 밝혀진 피해보다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같이 몸캠피싱 피해는 피해자의 수치심을 유발하는 것은 물론, 사생활 유포 위험이 있어 심각성이 높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화상통화협박으로 이어지는 ‘몸캠피씽’은 화상채팅사기로 음란한 행위를 하는 것을 뜻하는 ‘몸캠’과 개인정보를 낚는 것은 뜻하는 ‘피싱’의 합성어다. 

사이버 범죄를 가하는 공격자는 스마트폰을 통해 이용가능한 랜덤채팅과 같은 채팅 어플리케이션으로 음란 화상채팅을 하며 사용자의 얼굴과 알몸을 동영상으로 녹화하고, 악성 앱 설치를 유도해 스마트폰 내 주소록을 탈취한다. 이후 공격자는 수집한 주소록에 있는 사용자의 가족 및 지인에게 몸캠 동영상을 전송을 빌미로 금전을 요구하며 협박하는 화상채팅사기다.

이에 동영상유포협박 ‘몸캠피싱’의 피해 심각성이 높은 이유는 금전적 영향 외에도 사생활과 관련된 범죄이기 때문이며, 개인정보보호 및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한국사이버보안버보안협회 소속 IT보안업체, 디포렌식코리아 김현걸 대표는 “스마트폰 보급률과 이용률이 높은 현대사회에서 출처가 불분명한 스마트폰 앱 다운로드를 먼저 조심해야 한다”며 “스마트폰 사용자는 각자의 기본적인 보안 수칙을 실행해 보안위협으로부터 스스로 지켜야 하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보안 위험 중에서도 몸캠피씽 피해는 금전적인 피해에 추가로 사생활 유출의 위험까지 동반한다”며 “다양한 방향을 통해 몸캠피씽 피해가 생길 수 있으니 피해를 입을 시 보안전문가와 함께 신속한 대응을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현재 몸캠피씽 피해 전문 대응업체 ‘디포렌식코리아’는 IT보안업체로 전문 기술팀을 구성해 APK파일(해킹파일)을 통해 연락처해킹 등 기술적으로 피해 해결을 돕고 있다. 

또 해결 후 해킹 파일을 통해 파일분석 결과와 서비스 처리내용을 피해자와 함께 공유하는 것은 물론, 2차 피해가 잦은 몸캠피씽 피해에 대해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긴급상황에 대처하기 위한 24시간 피해 대응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몸캠피씽 및 라인사기와 같은 피해에 대한 자세한 내용 및 해결 과정은 ‘디포렌식코리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및 문의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