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05:25 (화)
고령친화 플랫폼 연구개발기업 제3의청춘, 사회혁신 추진을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 성료
상태바
고령친화 플랫폼 연구개발기업 제3의청춘, 사회혁신 추진을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 성료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9.10.24 11: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친화 플랫폼 연구개발 전문기업 제3의청춘(대표 백준호)이 지난 22일, 춘천세종호텔에서 개최된 사회혁신을 위한 전문가 자문회의를 성황리에 종료했다. 

이번 전문가 자문회의 및 설명회는 지역의 고령자 돌봄 수요 증가에 따른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새로운 방식의 사회혁신 실험을 추진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2019년 강원혁신포럼 프로젝트 제안자인 제3의청춘 백준호 대표는 “강원도 산불 발생시 지역의 홀몸어르신을 안전하게 대피한 사례를 연구하면서 고령화 시대의 돌봄 수요는 기초자치단체와 중앙정부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만으로는 한계가 있기 때문에 지역주민이 함께 돌봄 활동을 지원할 수 있는 사회혁신형 공공서비스 모델과 관련 기술에 대한 연구개발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회보장정보원 노인사례관리부 관계자는 “강원도 산불시 중앙모니터링센터와 함께 지역 대상자 전원에게 직접 전화해 위기상황을 알리고, 대피하는 과정을 안내하였다”라며 “내년 2020년에는 보건복지부와 함께 응급안전알림서비스를 생활지원, 건강, 정서적 지원까지 포괄하는 종합 케어 서비스로 제공하는 새로운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 

강원도 소방본부 김숙자 예방기획 담당자는 “전국 최초로 강원도에서 추진하는 마을IOT화재알리미 시범사업은 화재안전 예방과 고령화된 농촌지역의 화재안전망 구축에 추진동력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자문회의는 보건복지부 사회보장정보원, 강원도 소방본부 ‘마을 IOT화재알리미 시스템 시범사업’, 춘천사회혁신센터 ‘행복동네 SOS 시범사업’ 담당자와 춘천시 유관부서, 춘천북부노인복지관, 강원대학교 LINC+ 사업단, 후원기관 등의 관계자들이 참석해 2020년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협의체 구성 논의로 진행됐다. 

한편, 제3의청춘은 연구개발 컨설팅 역량을 중심으로 공공서비스와 관련된 플랫폼 솔루션에 대한 비전을 기반으로 한 고령친화 의료기기, 융합형 디바이스 등의 다양한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는 소셜벤처 지향의 스타트업 기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