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2 23:21 (금)
UL, 기업의 안전 및 혁신 성장 위한 ‘이노베이션 서밋’ 개최
상태바
UL, 기업의 안전 및 혁신 성장 위한 ‘이노베이션 서밋’ 개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10.18 15: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안전과학 회사 UL은 오늘 ‘이노베이션 서밋(Innovation Summit)’을 코엑스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이노베이션 서밋은 전문 기술과 데이터 과학 인사이트를 기반으로 디지털 혁신을 통해 미래 가능성을 확장하고자 하는 UL의 전략과 비전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오후 2시부터 8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다양한 산업 분야의 비즈니스 리더와 고객사, 업계 전문가 및 유관 기관이 참여한다.

이 자리에서 UL의 제니퍼 스캔론 최고경영자(CEO) 및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 홍석우 이사장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시대 안전 인증의 중요성과 UL의 역할에 대해 기조 연설을 펼친다.

특히, 125년 동안 인증, 검증, 테스트 등 안전 과학 관련 광범위한 서비스를 제공한데 이어, 최근에는 진화하는 안전의 개념에 발맞춰 사물인터넷(IoT) 및 사이버 보안 등 첨단 기술의 안전에 대한 역량을 강화하고자 하는 UL의 노력에 대해 공유한다.

이어 UL의 각 분야 임원들이 ‘디지털 혁신’, ‘자동차 혁신의 미래’, ‘진화하는 사이버 보안’에 대해 집중적으로 발표, 인사이트를 공유할 예정이다. 또한, UL 및 업계 전문가가 비즈니스의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된 ‘지속가능성와 순환 경제’에 대해 패널 토의를 펼치고, 이로써 순환 경제가 GHG 배출, 오염 및 폐기물 등의 이슈를 해결하는데 어떻게 영향을 미치는지 모색한다.

UL의 제니퍼 스캔론(Jennifer Scanlon) 최고경영자(CEO)는 “사물인터넷(IoT), 자율주행, 빅데이터, 인공지능(AI) 등 4차 산업혁명 분야의 확대는 안전 인증의 고도화를 요구하고 있다. 이노베이션 서밋을 통해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시대에 대응하는 UL의 혁신 전략과 비전을 공유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기업의 글로벌 진출과 디지털 혁신을 위한 새로운 로드맵을 공유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UL 코리아 정현석 사장은 “UL 코리아는 창립 이래 한국 기업의 해외 진출을 돕는 조력자로서 국내 기업들이 안전한 제품과 서비스를 소비자들에게 제공하고, 나아가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라며 덧붙여 “앞으로도 디지털 혁신에 따른 서비스 역량과 전문성을 강화하며, 안전 과학의 최전선에서 혁신을 지원하는 선도 기업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PASCON 2019 개최]
ㆍ하반기 최대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 PASCON 2019
ㆍ7시간 보안교육 이수 및 2020년 대비 보안실무 교육
ㆍ공공,기업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안 실무자라면 누구나 무료 참석
ㆍ무료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Tag
#U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