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2 21:11 (화)
마이크로소프트, 글로벌 사이버 보안 기구 ‘사이버피스 인스티튜트’ 설립 동참
상태바
마이크로소프트, 글로벌 사이버 보안 기구 ‘사이버피스 인스티튜트’ 설립 동참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10.02 20: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나날이 심각해지고 있는 사이버 보안 문제의 해결을 돕고, 사이버 공간에서의 안정성 강화와 규정을 정립하고자 ‘사이버피스 인스티튜트’ 설립에 동참한다고 밝혔다.

사이버피스 인스티튜트는 범세계적 사이버 공격에 대비하고 위협에 취약한 커뮤니티를 지원하기 위해 설립된 비정부단체로 마이크로소프트, 휴렛 재단, 마스터카드 등 글로벌 기업과 기관의 지원으로 출범했으며 지원(Assistance), 책임(Accountability), 발전(Advancement) 세 가지 핵심 분야에서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한편 마이크로소프트는 사이버 보안에 대한 사회적 책임감을 갖고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사이버 공간을 구현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2017년에는 해킹과 사이버전쟁으로부터 민간인을 보호하기 위한 ‘디지털 제네바 협약’의 필요성을 강조했으며 작년 4월에는 사이버 보안 강화, 그리고 고객과 민간인을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보호하고자 ‘사이버시큐리티 테크 어코드’에 전 세계 정보기술(IT) 기업들과 함께 기술 서약을 맺기도 했다. 같은 해 11월에는 ‘파리 평화 포럼’에서 ‘파리 콜’ 국제 이니셔티브에 주도적으로 참여하면서 안전한 사이버 공간을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PASCON 2019 개최]
ㆍ하반기 최대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 PASCON 2019
ㆍ7시간 보안교육 이수 및 2020년 대비 보안실무 교육
ㆍ공공,기업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안 실무자라면 누구나 무료 참석
ㆍ무료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