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01:05 (월)
아크서브, 보안 솔루션 탑재한 올인원 백업 어플라이언스 발표
상태바
아크서브, 보안 솔루션 탑재한 올인원 백업 어플라이언스 발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09.25 15: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랜섬웨어 침입방지 및 복구 기능 강화, 치료 기능 탑재
아크서브 올인원 백업 어플라이언스
아크서브 올인원 백업 어플라이언스

아크서브(한국 대표 유준철)가 엔드포인트 및 네트워크 보안 선두기업인 소포스와 협력해 보안 솔루션을 탑재한 올인원 백업 어플라이언스를 25일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된 아크서브의 백업 어플라이언스는 AI 학습기능이 강화된 랜섬웨어 침입방지 및 사이버위협 방지 기술을 탑재하고 있으며 침입탐지뿐만 아니라 치료기능까지 포함되어 있어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백업 데이터를 안전하게 지킬 수 있다. 인공지능으로 엔드포인트를 보호하는 소포스 Intercpt X Advanced for Server가 탑재돼 데이터 및 어플리케이션을 보호할 수 있다는 것이다.

또한 턴키 방식의 백업 및 재해복구 어플라이언스는 아크서브 UDP 백업 소프트웨어와 플래쉬메모리 기반의 중복제거 기능을 사용해 이중화된 하드웨어에 클라우드등과 연계기능을 갖추고 있다.

소포스의 OEM 세일즈 및 얼라이언스 총괄인 프랑소와 드파이하(Francois Depayras)는 “사이버 범죄자들은 고객이 완벽하다고 믿는 백업 데이터를 목표로 삼아 대가를 받으려 하는 경향이 있다”라며 “악성소프트웨어를 이용해 공격하는 최신 트렌드의 위협에 전용 방어 및 치료기능으로 백업 데이터를 지켜낼 수 있다. 소포스의 Intercept X for Advanced Server는 딥러닝 기술을 이용해 랜섬웨어의 침입을 방지할 수 있는 최고의 솔루션으로 아크서브 어플라이언스에 탑재돼 백업데이터를 보호할 수 있게 됐다”라고 말했다.

아크서브 코리아 유준철 대표는 “사이버 시큐리티 벤처의 조사결과 랜섬웨어로 인한 전세계 피해 금액은 올해 11억 5천만 달러, 2020년에는 2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고 매 14초마다 사이버공격이 발생되고 있다”라며 “이번에 발표된 아크서브의 올인원 백업 어플라이언스가 사이버 공격의 피해를 줄이는 데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PASCON 2019 개최]
ㆍ하반기 최대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 PASCON 2019
ㆍ7시간 보안교육 이수 및 2020년 대비 보안실무 교육
ㆍ공공,기업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안 실무자라면 누구나 무료 참석
ㆍ무료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