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3 23:11 (수)
컴볼트,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기업 헤드빅 인수
상태바
컴볼트,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기업 헤드빅 인수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09.09 16: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컴볼트(지사장 고목동)는 오늘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SDS) 기업인 헤드빅(Hedvig)을 총 2억 2,500달러에 인수하기로 최종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시장조사기관 가트너에 따르면 오는 2023년까지 멀티클라우드 스토리지 인프라 구축을 위해 클라우드에서 실행되는 벤더 스토리지 운영체제(OS)의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인스턴스화가 주요 구축 방법으로 자리잡을 전망이다.

기업의 규모와 관계없이 클라우드 및 멀티클라우드 환경으로의 전환과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은 기업 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반면, ‘데이터의 단편화’가 가속화 됨에 따라 기업 비즈니스 성과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결과적으로 온프레미스 환경 및 클라우드에 저장된 데이터의 폭발적인 증가에 따른 데이터 거버넌스 및 보안, 관리는 지속적으로 기업의 해결 과제로 남을 것으로 예상된다.

컴볼트는 전세계적으로 다양한 규모의 고객들의 보다 효과적인 데이터 보호 및 관리, 활용을 위해 자사 포트폴리오 강화를 통한 지속적인 고객 지원에 주력하고 있다. 현재 컴볼트 소프트웨어 전체 관리 대상 데이터는 총 600페타바이트(PB)가 넘는다.

헤드빅은 단일 플랫폼에서 블록, 파일, 오브젝트 스토리지 간 완벽한 프로토콜 통합을 통한 기업의 운영 효율성 강화, 데이터 통합관리 법률로 인한 데이터 주권 관련 문제를 해결하고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및 멀티클라우드 네이티브 기술을 지원한다.

아비나쉬 락쉬만(Avinash Lakshma) 헤드빅 최고경영자는 “헤드빅 스토리지는 소프트웨어 기반 플랫폼으로 각기 다른 클라우드 환경을 포함한 여러 물리적 영역에 걸쳐 다수의 데이터센터로 확장 구현이 가능하다”라며 “이는 엔터프라이즈 데이터센터와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을 구현하는 가장 포괄적인 솔루션이다”라고 말했다.

산제이 머천다니(Sanjay Mirchandani) 컴볼트 CEO는 “이번 인수는 스토리지와 데이터 관리의 결합에 따른 컴볼트의 업계 선도성을 잘 보여준다”라며 “헤드빅의 혁신적인 소프트웨어 정의 스토리지 기능과 컴볼트의 업계 최고 데이터 보호 솔루션의 통합에 따라 데이터 단편화를 줄이고 타사 솔루션과 차별화된 기능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PASCON 2019 개최]

ㆍ하반기 최대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 PASCON 2019
ㆍ7시간 보안교육 이수 및 2020년 대비 보안실무 교육
ㆍ공공,기업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안 실무자라면 누구나 무료 참석
ㆍ무료사전등록: https://www.dailysecu.com/form/register.html?form_id=1548736920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