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9 21:19 (목)
LG유플러스, 한국교통안전공단과 K-City에 자율주행 위한 기술 협력 MOU 체결
상태바
LG유플러스, 한국교통안전공단과 K-City에 자율주행 위한 기술 협력 MOU 체결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09.05 18: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5일(목)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과 자율주행 실험도시 ‘케이시티(K-City, 경기 화성)’에 5G망, C-V2X 등 통신인프라 기반 자율주행을 위한 기술협력에 나선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5일(목) 오후 한국교통안전공단 양재사옥에서 이같은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실무협의단 구성·운영 등 세부적인 협력방안을 마련해 나가는데 합의했다.

구체적으로는 ◇기지국, 단말 등 5G 통신인프라 관련 장비 및 운용시스템 등 관제시설 지원과 정밀지도 활용 지원 ◇무선보안 등 5G 통신인프라를 활용한 자율주행자동차 공동 연구과제 수행 및 기술개발 ◇5G 등 통신인프라 지원 및 기술교류 등을 위해 유기적인 협력에 나설 방침이다.

이를 통해 LG유플러스는 C-V2X 기반의 자율주행 기술을 검증 할 수 있는 경쟁력 있는 테스트베드를 확보하게 된다. K-City는 한국교통안전공단이 국토교통부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의 지원을 받아 교통시설, 통신환경 등 실도로를 재현해 기술 검증의 신뢰성이 높다. 경기도 화성 자동차안전연구원 내 36만㎡(11만평)의 대규모 단지로 구축돼 다양한 테스트를 동시에 진행하기에도 적합하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교통안전공단은 K-City가 근거리(DSRC) 및 원거리(C-V2X) 통신방식을 검증할 수 있는 자율주행 실험도시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 향후 K-City에서 자율주행차량 기술은 물론 원격주행 및 대용량전송, 모바일엣지컴퓨팅(데이터 분산 처리 기술)을 활용한 저지연, 동적정밀지도, 정밀측위 등의 수준 높은 검증이 가능해진다.

권병윤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은 “국내 모든 통신사의 5G 상용서비스 등 K-City가 구축한 다양한 통신환경을 기반으로 향후 민간, 학계, 스타트업 등의 자율주행기술을 개발하고자 하는 모든 기관이 다양한 분야에서 K-City 인프라(K-City 무상개방 내년하반기까지 연장, 차량 및 보행자 더미 등 동적인프라)를 활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최주식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 부사장은 “현재 LG전자와 공동개발을 진행 중인 ‘자율주행차 5G 원격제어’ 과제의 사전 자율주행 테스트를 시작으로 다양한 기술검증을 K-City에서 진행 할 계획이다”라며 “LG유플러스만의 차별적인 5G 및 자율주행 서비스와 기술 검증의 중심이 될 K-City가 함께 성장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PASCON 2019 개최]

하반기 최대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 PASCON 2019
7시간 보안교육 이수 및 2020년 대비 보안실무 교육
-무료사전등록: https://www.dailysecu.com/form/register.html?form_id=1548736920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