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4 19:31 (월)
법인회사 라바웨이브, 몸캠피씽 및 각종 사이버 피싱 범죄 24시간 차단 시스템으로 피해자들 구제 나서
상태바
법인회사 라바웨이브, 몸캠피씽 및 각종 사이버 피싱 범죄 24시간 차단 시스템으로 피해자들 구제 나서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9.08.18 13: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법인회사 라바웨이브는 몸캠피씽 및 각종 사이버 피싱 범죄 24시간 차단 시스템으로 피해자 구제에 나선다고 밝혔다.

과거에는 정보통신 관련 범죄라고 하면 사이트 해킹, 비밀번호 해킹, 혹은 신상정보 유출 등의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현재는 몸캠피싱, 리벤지포르노, 몰카유포 등 여러 가지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으며, 실시간으로 루머가 퍼지기도 한다.

이런 범죄는 한 번 시작되면 2차, 3차로 계속 피해가 발생하기 때문에 빠른 대응이 필수적이다. 직접적인 가해자가 퍼트린 것을 본 사람들이 다시 유포하는 형식이기 때문에 해결을 잘 해야 하는데, 보안회사의 기술을 이용해 적극적으로 대처하는 게 중요하다.

몸캠피싱은 불특정 다수에게 퍼지기도 하지만, 피해자가 직접 알고 지내는 사람들에게 바로 전송되기 때문에 큰 문제가 생길 수 있다. 동영상을 받은 사람이 재미 거리로 공유하면서 더 퍼지기도 하고, 가해자들이 몰래 여러 공유 사이트에 올리기도 해서 피해가 극심할 수 있다.

만약 몸캠피싱으로 협박을 당하고 있다면 라바웨이브(LAVAR WAVE) 같은 IT보안회사를 찾아 해결하는 게 중요하다. 라바웨이브는 24시간 동안 지속적으로 동영상 유포 차단 서비스를 제공하며, 모니터링 및 문의사항 접수 등을 진행하고 있다.

라바웨이브는 LAVAR CS 기술을 이용해 동영상 유포가 원천적으로 불가능하게 만들고, 협박범이 동영상을 피해자 연락처 목록에 있는 지인들에게 퍼트리지 못 하게 하고 있다. 이에 동영상으로 금품을 갈취당하는 등의 피해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만약 동영상이 유포되는 중이라 하더라도, 라바웨이브에서 휴대폰 운영체제를 파악하고, 유포되는 경로가 사이트인지, SNS인지 등을 파악해 상황에 맞춰 대응하고 있다. 24시간 내내 동영상 유포를 방지하고 있으며, 실질적인 대응책을 세우는 데 주력하고 있다.

오랜 경험을 갖춘 라바웨이브는 자세한 솔루션을 홈페이지에서 설명하고 있다. 구체적인 사항은 대표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