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17:20 (목)
독일 보안전문기업 ‘이고시큐어’ 한국법인 설립
상태바
독일 보안전문기업 ‘이고시큐어’ 한국법인 설립
  • 길민권
  • 승인 2014.02.18 18: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터유출방지, 매체제어, 안티바이러스 전문기업
독일 에틀링겐에 본사를 둔 데이터유출방지, 매체제어, 안티바이러스 전문기업인 이고시큐어(EgoSecure)가 한국법인을 설립해 한국 보안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18일 밝혔다.
 
2005년에 설립, 독일 유명 항공사, 제조사, 통신사 등 고객사를 확보하고 20여개국 60여개 파트너/총판사를 두고 있는 엔드포인트 시큐리티 솔루션 기업이다. 이고시큐어는 2012년 DLP(정보유출방지) 제품을 공급하는 인포워치그룹의 멤버가 되었다.
 
이고시큐어는 한국정보공학에서 근무한 유주열씨를 한국지사장으로 선임했으며, 현재 인원 충원 및 조직을 구성하고 있다. 카드사 보안사고, 개인정보유출사고 등으로 인한 한국시장 확대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아시아시장에서는 처음으로 한국지사 설립을 추진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고시큐어 제품은 접근 제어, 안티바이러스, 콘텐츠 분석 및 필터링, 애플리케이션 제어, 이동식 장치 암호화, 폴더 암호화, 감사, 모바일 기기관리, 전원 관리의 기능을 가지고 있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