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05:30 (수)
윈스테크넷, “올해 매출 840억, 영업이익 170억 목표”
상태바
윈스테크넷, “올해 매출 840억, 영업이익 170억 목표”
  • 길민권
  • 승인 2014.02.11 16: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력 고성능 솔루션 통한 국내 및 일본 시장 내 경쟁력 강화
지난해 매출 724억을 달성한 윈스테크넷이 올해 16%이상 성장을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 윈스테크넷(대표 김대연 www.wins21.co.kr)은 올해 매출 840억, 영업이익 170억을 달성하겠다는 사업계획을 11일 발표했다. 이는 지난해 달성한 매출 724억, 영업이익 124억원과 비교해 각각 16%, 37% 증가한 수치다.

윈스테크넷은 목표달성 근거로 고성능 10G/40G 제품군의 시장확대, 신제품 APTX (APT공격대응솔루션) 및 VPM(개인영상보안) 신규매출, 일본 유통채널 및 고객 다변화를 통한 실적증가, 올해부터 본격화되는 보안SI 매출 등을 꼽았다.

회사측에 따르면 “고성능 솔루션은 경쟁사보다 빠른 시장대응을 통해 매출이 늘어나고 있고, 올해는 보안SI사업을 본격적으로 강화해 매출증대에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APTX 등 신제품 개발을 통해 제품라인을 확장해 신규 매출이 늘어날 것” 이라고 밝혔다
 
또한 서비스부문에서는 자체 솔루션 기반의 원격/파견관제 서비스로 신규 매출이 기대되며, 유지관리의 요율 인상 등 매출 수익성 또한 향상 될 것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일본수출은 전년도 환율하락으로 113억원을 기록했지만 올해는 전년대비 33% 증가한 약 150억 선을 목표로 하고 있다.

윈스테크넷 김대연 대표는 “올해는 전년도 인력을 기준으로 경영계획을 세웠기 때문에 고정비 상승 부담이 비교적 낮다” 라며, “매출과 영업이익에서 고른 성장을 이뤄내는 한 해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