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00:45 (월)
안랩, 위험사이트 접속차단 기술 특허 획득
상태바
안랩, 위험사이트 접속차단 기술 특허 획득
  • 길민권
  • 승인 2011.09.15 13: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악성코드, 사기성 데이터에 의해 변조된 콘텐츠 유입 차단
종합보안기업 안철수연구소(대표 김홍선 www.ahnlab.com, 약칭 ‘안랩’)는 15일 위험 사이트 접속 차단 무료 보안 서비스인 ‘소셜 사이트가드’(http://www.SiteGuard.co.kr)에 적용된 신기술이 국내 특허를 획득하고 PCT 국제 특허(보충설명)를 출원했다고 발표했다.
 
‘사이트가드’는 사용자가 악성코드 유포 사이트나 사기 사이트, 피싱 사이트에 접속을 시도할 경우 사전에 차단하여 개인 정보를 보호해준다. 또한 포털 사이트에서 검색 시 1차 검색 결과 화면에 해당 페이지의 안전 여부를 표시해준다. 파일 다운로드 시 악성코드 유무를 검사해 감염된 파일을 삭제하며, 접속하려는 웹사이트가 해킹 등에 의해 변조됐는지도 알려준다.
 
이번 특허 기술의 명칭은 ‘패킷 감시 장치 및 그 방법, 프로그램이 기록된 기록 매체와 변조 데이터 관리 장치 및 그 방법’이다. 악성코드에 감염되었거나 사기성 데이터에 의해 변조된 콘텐츠를 검출해 유포를 차단하는 기술이다.
 
인터넷의 다양한 콘텐츠 가운데는 악성코드나 피싱 사이트 등 악의적인 콘텐츠가 적지 않다. 하지만 안전을 위해 인터넷 접속을 차단하는 것은 현실적으로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 이로 인해 변조된 유해 콘텐츠가 인터넷을 경유해 사용자 PC에 유입되기 쉽다. 이번 특허 기술은 이런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한 것이다. 즉, 특정 포트로 변조된 콘텐츠가 송수신되는 것을 감지하고 사용자에게 그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변조된 콘텐츠의 유포를 차단한다.
 
‘사이트가드’는 현재 1,500만여 명이 사용하며, 최근 기부 시스템과 결합해 신개념 기부 플랫폼인 ‘소셜 사이트가드’로 재탄생했다. [데일리시큐=길민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