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6 20:50 (월)
제6차 한·일 전파감시 실무자회의 성공적 개최
상태바
제6차 한·일 전파감시 실무자회의 성공적 개최
  • 길민권
  • 승인 2011.09.13 16: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통신위원회 중앙전파관리소(소장 박윤현)는 일본 총무성과 ‘제6차 한·일 전파감시 실무자 회의’를 일본 히로시마에서 지난 6일부터 7일 성공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일 전파감시 실무자 회의’는 양국의 전파감시 기관 간 긴밀한 협력을 위해 2005년부터 순차로 개최하고 있으며, 양국은 이 회의를 통해 혼신해결을 위한 공동 노력, 불법무선국 단속, 소출력·광대역 신호의 감시방법 및 기술정보의 교환 등 전파감시 분야에서 활발한 교류를 계속하여 왔다.
 
이번 회의에서는 지난해 제5차 회의에서 합의한바 있는 부산전파관리소와 츄고쿠종합통신국간의 전파감시 정보교환, 한국의 위성전파감시센터와 미우라전파감시센터간의 공동측정 등에 관한 구체적인 절차에 대해 논의하였다.
 
또한 ‘신고하지 아니하고 개설할 수 있는 무선국’과 불법감청설비의 관리방법, 전파감시시스템 개발현황 등 전파·통신 기술 및 전파관리정책 분야에 대한 정보교류가 이루어졌는데, 특히 우리나라와 달리 전파분야에서 행정공무원에게 사법경찰권이 주어지지 않은 일본측은 우리나라의 유통?판매 등 현장단속업무와 관련한 법령, 그리고 단속방법에 깊은 관심을 보였다. 차기 회의는 내년에 한국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데일리시큐=길민권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