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11:30 (토)
이글루시큐리티, 유해정보 DB활용 방화벽 점검 특허 획득
상태바
이글루시큐리티, 유해정보 DB활용 방화벽 점검 특허 획득
  • 길민권
  • 승인 2013.12.11 10: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험분석 편의성 및 네트워크 안전성 향상에 기여
이글루시큐리티(대표 이득춘 www.igloosec.co.kr)가 ‘유해정보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한 방화벽 점검시스템’ 특허를 획득했다고 밝혔다.

최근 네트워크를 통한 불법적 접근이 여러 국가의 다양한 유해 IP와 포트(Port)에서 광범위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또한 사용자를 유해 IP로 유도하는 악성 이메일과 피싱, 파밍을 통해 본인 의지와 상관 없이 내부사용자가 공격의 주체가 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내외부에서 행해지는 공격은 물론이고 IP변환 및 제로데이 공격 등의 진화된 공격을 방어할 수 있는 최신 유해정보 습득과 정보 활용 방안이 중요해 지고 있다.

이번에 특허를 획득한 시스템은 외부의 공신력 있는 유해정보 데이터베이스를 기반으로 방화벽 정책의 취약성을 사전에 분석, 점검하는 시스템으로서 유해정보를 포함한 패킷의 방화벽 통과 가능성을 사전 점검해 방화벽 장비 및 네트워크 환경의 종합적인 위험도를 산정한다. 또한 위험에 대응하기 위한 방화벽 정책 정보 및 유해정보를 자동으로 업데이트해 내부 자산을 안전하게 보호한다.

이글루시큐리티는 해당 기술을 자사의 통합보안관리 플랫폼에 적극 반영할 계획인데 최신 유해정보에 근거한 위험분석 결과를 정량적으로 제공함으로써 위험분석의 편의성과 네트워크의 안전성이 크게 향상될 전망이다.

이글루시큐리티 인터넷보안연구소 김진석 소장은 “기존의 방화벽 정책 취약점 분석 시스템은 개별 방화벽 정책에 대한 경고 및 일람의 형태로만 취약점 정보를 제공해왔다”라며 “이번에 특허를 받은 시스템은 개별 정책의 안전성 분석 및 종합적인 위험도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최신 정보를 신속하고 간편하게 적용함으로써 뛰어난 관리자 편의성과 네트워크 안전성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이글루시큐리티는 창립 이래 R&D 부문에 대한 적극적인 투자를 이어가며 기술 혁신을 주도해왔는데 올해도 각종 신제품 출시를 비롯해 선행기술연구소 설립과 같은 대규모 R&D 투자를 진행했다. 특히 3분기에는 R&D 투자 비중을 약 20%까지 끌어올렸고 향후에도 글로벌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제품을 선보일 수 있게 2015년까지 이 같은 R&D 투자 비중을 유지할 방침이다.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mkgil@dailysec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