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9 19:17 (월)
안전신고 활성화 위해 민간단체 역할 강화 나서
상태바
안전신고 활성화 위해 민간단체 역할 강화 나서
  • 장성협 기자
  • 승인 2019.07.22 17: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안부, 안전신고 협업 추진을 위한 민간단체 대표와 간담회 개최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7월 23일 안전신고 활성화 협업 추진을 위해 14개 민간단체 대표와 간담회를 개최한다.

이번 간담회는 재난‧안전 관련 민간단체의 분야별 전문성을 살려 생활주변의 숨겨진 안전위험 요소를 발견하고 신고하게 해 안전신고의 질적 수준을 제고하고 정책에 대한 현장의견도 적극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그간 안전신고 현황을 분석해보면, 안전신문고 개통 이후 4년 여 만에 안전신고 1백만 여건 이상을 돌파했으며, 그 중 88만 여건의 안전위험요인이 개선 안전사고 예방과 사회안전 확보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간담회를 계기로 안전타운워칭 활동 등 중앙 및 지역단위 안전문화활동 및 캠페인에도 민간단체들이 적극 지원, 참여해 국민 안전의식 개선 선진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허언욱 행정안전부 안전정책실장은 “대규모 인명 및 재산피해 예방을 위해 관련 민간단체에서 안전신고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전문 협업 민간단체를 계속 발굴하여 안전신고 활성화와 질적 수준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 IT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