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1 18:35 (월)
전국경제인연합회, 한-이스라엘 경제포럼 개최.."하이테그-바이오 등 협업"
상태바
전국경제인연합회, 한-이스라엘 경제포럼 개최.."하이테그-바이오 등 협업"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9.07.17 08: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0717_모비쟆_초안(데일리시큐)_이미지.jpg

지난 16일 전국경제인연합회는 레우벤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을 초청한 가운데 한-이스라엘 경제포럼을 개최했다.
 
전경련은 주한이스라엘경제무역대표부와 함께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과 허창수 전경련 회장, 유명희 산업부 통상교섭본부장, 권영진 대구시장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포럼을 진행하였다.

허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한국과 이스라엘은 상호보완적 산업구조를 가진 좋은 파트너"라며 "한국은 세계 수준의 제조업 기반을, 이스라엘은 의료바이오·정보통신·항공우주 등 하이테크 산업에 강점이 있다"고 말했다.

함께, 허 회장은 "협상 중인 한-이스라엘 자유무역협정(FTA)이 체결되면 양국 경제협력이 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포럼에서는 '5G 기술'과 사이버 보안'이 주제로 다뤄줬으며, 더불어 효과적인 산학협력을 통한 혁신 기술이전을 주제로 패널 토론도 이뤄졌다.

패널 토론에는 히브리대의 기술이전회사인 이쑴(Yissum), 바르일란대의 벤처코칭기관인 언박스(Unbox), 벤처캐피탈 기업 카멜(CARMEL)과 한국의 포스텍, 울산과기원, 바이오리더스등이 참여했다

이스라엘과이 성공적인 혁신기술 이전 사례로 한국의 바이오리더스의 경험이 공유됐다.

또한, 바이오리더스는 이스라엘의 와이즈만 연구소와 손을 잡고 차세대 항암제 개발을 진행 중이다.

이스라엘은 2017년 한 해에 스타트업이 700개 순증할 정도로 창업이 활성화돼있다.

이스라엘 혁신청은 '기술이전-인프라-스타트업-중소기업-대기업'에 이르는 모든 단계에서 투자를 주도하고 있다.